Close Me

CJ헬로비전(공동대표 김진석/변동식, www.cjhellovision.com)이 지난 19일 오후 8시 33분 경상북도 경주 남남서쪽 11km 지점에서 규모 4.55의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지역 채널에 긴급 재난 방송을 편성했습니다.

CJ헬로비전은 지난 12일 같은 지역에서 5.8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을 시에도 속보 및 뉴스 특보를 편성한 바 있습니다.


지역 주민과 생생하게 소통하는 CJ헬로비전

CJ헬로비전, 지역 주민과 '생방송' 뉴스특보 편성으로 현장 중계 강화

CJ헬로비전은 19일 저녁 지진 발생 직후인 오후 8시 40분 신라방송, 영남방송, 대구방송 등 지진의 영향이 컸던 CJ헬로비전 경북지역 헬로tv 지역채널에(ch 3) 자막뉴스로 지진 상황을 속보로 전달했으며 10시 10분부터 40분간 뉴스 특보 1부를 긴급 편성했습니다.

뉴스 특보 1부는 지역 주민이 공유해준 영상과 사진이 적극 활용됐습니다.

대피소 상황, 학교 야간 자율학습 상황 등 경주의 실시간 현장이 생중계됐으며 특히, 지진을 직접 경험한 경주 시민과의 전화 인터뷰를 통해 대피 경로와 방법 등이 소상하게 공유됐습니다.


CJ헬로비전, 지역 주민과 '생방송' 뉴스특보 편성으로 현장 중계 강화

뉴스 특보 2부는 11시 20분부터 30분간 대구, 경북 지역을 넘어 지진의 간접 영향권인 부산 경남 지역 헬로tv 지역채널에도 편성됐습니다.

지역 청소년기자단의 제보로 학생들의 안전 상황이 전달됐고 경주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최양식 경주시장을 전화로 연결해 지진 현황 및 피해 상황, 안전 수칙 등의 정보를 시청자들과 나눴습니다.

모든 뉴스 특보는 헬로tv 지역채널 뿐 아니라 각 지역 방송국에서 운영 중인 SNS(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을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실시간으로 전달됐습니다.

지역 방송 SNS와 연결되어 있는 지역 주민들은 댓글로 서로의 안전을 걱정하고 궁금한 점을 질문하며 지역 채널과 함께 소통했습니다.

CJ헬로비전 지역 채널을 총괄하는 이기용 커뮤니티사업본부장은 "CJ헬로비전은 재난방송 매뉴얼을 갖추고 지역의 안전을 위한 뉴스 특보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다."며 "지진의 진원지가 CJ헬로비전의 서비스 지역인 경주 지역이고 앞으로도 여진이 계속될 것으로 관측되는 만큼 더욱 신속하고 정확한 재난 방송으로 지역 주민의 안전을 지원하겠다."고 전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hannel CJ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