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Me

CJ오쇼핑(대표 허민회)의 T커머스 채널인 'CJ오쇼핑 플러스'가 또 한 번의 방송 차별화에 나섭니다. 올해 상반기 5개의 신규 방송 콘텐츠들을 연이어 선보인 이후, 내년 1월 4일(수)에는 신개념 프로그램 '보톡쇼(voice talk show)'를 론칭합니다.


"얼굴 없이 목소리만 있습니다"

CJ오쇼핑 플러스, 얼굴 대신 목소리? 신개념 프로그램 '보톡쇼' 론칭

'보톡쇼'는 기존 홈쇼핑 방송과 다르게 쇼호스트가 방송에 출연하지 않는 프로그램입니다. 대신 마이크 모양의 헬멧을 쓴 '토커(talker)'가 상품을 보여주고 별도 녹음해 놓은 성우 목소리로 상품을 설명합니다. 토커의 역할은 상품을 착용해보거나 작동시키면서 고객들에게 상품을 더 잘 보여주는 것이며, 주로 담당 PD, 해당 상품의 협력사 담당자, 전문모델 등이 토커를 맡습니다.

토커가 쓴 헬멧 입 부분에는 소형 카메라가 부착돼 있어 방송을 시청하는 고객들이 1인칭 시점으로 상품을 볼 수 있습니다. 다시 말해, 고객들이 상품을 직접 사용하는 느낌을 더 받을 수 있도록 1인칭으로 화면을 구성했습니다.


CJ오쇼핑 플러스, 얼굴 대신 목소리? 신개념 프로그램 '보톡쇼' 론칭

또한, 프로그램 촬영도 방송 스튜디오를 벗어나 해당 상품을 직접 사용하는 피트니스센터, 사무실 등 실생활과 연관된 장소에서 주로 진행됩니다. 방송 중에는 고객들이 CJ몰에 미리 남겨 놓은 상품 관련 질문들에 토커가 라이브채팅을 하는 형식으로 하나씩 답변도 해줍니다.

'보톡쇼'의 방송시간은 총 7분 30초로 기존 홈쇼핑 방송보다 훨씬 짧습니다. 이는 일반 홈쇼핑 60분 방송에서 상품을 집중 설명하는 10% 정도의 시간만 빼내어 상품 설명이 주가 되는 방송을 제작해보고자 길지 않게 제작한 것입니다.

CJ오쇼핑 멀티채널사업부의 노지호 담당PD는 "보톡쇼는 방송 진행 내내 화면에서 상품이 떠나지 않을 정도로 거의 100% 상품에 집중된 홈쇼핑 방송"이라며, "상품이 주인공이 되는 차별화된 방송을 만들고 싶어 프로그램을 새롭게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보톡쇼' 론칭방송에서는 실내운동기기인 '스피닝'과 패션 상품 '워머'를 선보입니다. 앞으로 '보톡쇼'는 CJ오쇼핑 플러스 채널을 통해 주 1회 정기 편성될 예정입니다.

한편, CJ오쇼핑은 지난 4월부터 T커머스인 CJ오쇼핑 플러스에서 '그것이 사고 싶다', '어쩌다 한끼', '더(THE) 집', '셀렙샵 플러스', '스포츠 월드' 등 차별화된 기획 프로그램들을 지속 선보이며 새로운 시도들을 해왔습니다.

특히 리듬체조 전 국가대표 선수인 신수지가 출연하는 '스포츠 월드'는 남자 쇼호스트와 짝을 이뤄 기존 녹화된 홈쇼핑 방송을 스포츠 중계 형식으로 소개하는 방송으로, 얼마 전 캐주얼의류 브랜드 판매방송에서 60분 방송 동안 약 1억 3천만 원의 주문 실적을 올리며 T커머스 최고 매출을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hannel CJ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