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nel CJ


최근 TV 홈쇼핑을 통한 식품 판매가 점차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CJ오쇼핑이 지난 27일 서초구 방배동 사옥에서 미국 식품 컨설팅 기관인 ‘NSF(National Sanitation Foundation)’와 MOU를 맺고 TV 홈쇼핑 식품 협력사에 대한 제조 및 관리기술을 무상으로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식품 협력사에 제조·관리 기술 무상 제공

CJ오쇼핑 美 컨설팅사와 MOU


CJ오쇼핑은 오는 3월 중순부터 TV 홈쇼핑에서 새롭게 판매되는 모든 식품을 대상으로 NSF의 품질 관리 기준에 맞춰 심사와 컨설팅 실시해 개선 보고서를 협력사에 제공하고, 기존 판매 제품들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해당 관리 기준을 적용합니다.


품질 관리에 관한 제반 비용은 CJ오쇼핑이 전액 부담하고, 협력사들은 NSF의 인프라를 활용해 연 1회 무상으로 기술지원 교육을 제공받게 됩니다. 또 협력사들은 아로니아 등 완제품 수입 시 NSF의 해외 지사를 통해 할인된 비용으로 수입 식품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받을 수 있습니다.


NSF는 특히 식품원료 보안 관리 절차 강화, 위기관리 매뉴얼, 식약처 HACCP 인증 관리 등 국제적인 수준의 식품 관리 기준을 적용해 식품 협력사들의 품질과 안전성을 높이게 됩니다. 이번 MOU를 통해 CJ오쇼핑은 자체적인 식품 관리 역량도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NSF는 1944년 미국에서 설립된 비영리 기관으로, 식품 관련 정부기관 및 세계보건기구(WHO)와 연계해 전 세게 80여 개 국에 지사를 두고 식품 관련 기준 개발과 검증, 감시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서울 아리수’와 다수의 식품 전문 기업을 대상으로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TV 홈쇼핑사와의 MOU 체결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국제 수준의 컨설팅으로 식품 안전성 향상 지원

CJ오쇼핑은 지난 2007년 한국식품과학연구원과의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한국의류시험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검사 기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협력사의 비용 절감과 품질 경쟁력 향상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협약식에 참석한 NSF 피터 마크 브래처(Peter Mark Bracher) 아시아태평양 총괄지사장은 “한국의 미래 유통산업을 이끌고 있는 CJ오쇼핑과 함께 일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양사 간의 파트너십이 한국 소비자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법적 규제 준수 여부 등 공급자 관점의 기존 품질 관리 개념을 버리고, 고객만족을 위한 품질 관리가 필요한 때! CJ오쇼핑은 제품 안전성을 확보해 고객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상품을 제공하는 데 꾸준히 앞장서겠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Comment : 0

댓글쓰기

이전 1 ··· 401 402 403 404 405 406 407 408 409 ··· 2346 다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