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Me

대학생들의 아르바이트 선호 1위에 오른 CJ CGV가 미소지기 유니폼 새 단장에 나선다고 합니다. 앞으로 CGV는 일부 지점에서 도입하고 있는 ‘트레이닝룩’ 스타일의 미소지기 유니폼을 올 연말까지 전 직영점으로 확대한다고 15일 밝혔습니다.


운동화, 포니테일 등 편안함을 강조한 근무 복장

미소지기 유니폼 ‘트레이닝룩 스타일’로 전면 교체


CGV는 그동안 프리미엄 서비스를 표방하며 포멀한 정장 스타일(셔츠, 정장 바지)의 유니폼을 적용해왔습니다. 그러다 변화하는 젊은 세대의 니즈를 반영해 지난 2013년부터는 '점프수트'와 '트레이닝룩' 스타일의 유니폼을 시범적으로 선보였습니다.


이 중에서도 트레이닝룩 스타일은 미소지기와 고객들로부터 긍정적 반응을 얻었습니다. 미소지기 입장에서는 활동성을 최대화하고 개성을 추구할 수 있다는 점에서, 고객에서는 정장 스타일에 비해 친근함이 느껴진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가 주를 이뤘습니다.


실제로 트레이닝룩 스타일 유니폼은 구김이 적은 소재의 티셔츠와 신축성이 좋은 하의로 편의성을 극대화했습니다. 구두가 아닌 운동화를 자유롭게 착용할 수 있고, 머리핀이나 망을 사용하지 않아도 돼 헤어 스타일링과 메이크업에서도 각자의 개성 표현이 가능하다는 점 때문입니다. 필수적인 위생과 최소한의 단정함을 유지하는 선에서 자유로움을 지향할 수 있습니다.


미소지기를 위한 다양한 복리후생 정책 실시

한편, CGV는 유니폼 교체에 앞서 아르바이트생들의 복리후생 강화와 만족도 증진을 위해 선도적인 방안을 마련해왔습니다. 우선 CGV는 2013년 7월 이후 5천5백여 명의 단시간근로자(미소지기)를 전원 '무기근로계약'으로 전환했습니다. 근로계약기간의 제한을 없앰으로써 근로 안정성을 꾀한 것입니다. 2015년 4월에는 업계 최초로 ‘분 단위’ 시급 제도를 도입한 바 있습니다. 기존 시급체계를 좀 더 미소지기에게 유리한 형태로 개선한 것입니다.


급여와는 별도로 매표 및 매점에서 사용 가능한 마일리지 제도를 운영함은 물론 4대 보험 가입, 매월 10회 영화관람 기회 제공 등의 혜택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수습 기간 폐지, 장학금 지급, 학자금 대출이자·경조금 지원 등 대학생들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부분도 지원해왔습니다.


더불어 CGV는 미소지기 동기부여를 위한 다양한 활동도 이어오고 있습니다. 서비스 우수업체 체험 CS Star, 미소지기 간 화합 및 리프레시의 장을 제공하는 ONLYONE Star 등이 대표적입니다. 이뿐만 아니라 최근 5년간 내부 채용을 통해 약 5백 명의 미소지기를 정규직 근로자로 전환했습니다. 올해 역시 100여 명 규모의 정규직 채용을 예정이라 합니다. 공채 지원 시 장기 근속 미소지기에게는 서류전형을 면제해주는 혜택도 제공합니다.


CGV는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고객접점에 있는 미소지기들이 즐거워야 한다는 생각으로 복지는 물론, 용모규정 외 좀 더 디테일한 부분까지 들여다보고 있습니다. 또한, 올해 연간으로 진행 중인 ‘CGV드림태그’ 캠페인 시즌 2 처럼 복지를 넘어 미소지기를 격려하고 응원하는 활동도 다각도로 전개할 계획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hannel CJ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