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Me

CJ그룹이 스승의 날을 맞아 공부방 선생님 응원에 나섰습니다.


CJ대한통운 임직원, CJ도너스캠프 후원 4,300여 개 공부방 찾아

CJ나눔재단은 아동∙청소년의 교육 및 복지 환경 개선사업을 펴는 온라인 기부프로그램 CJ도너스캠프’를 통해 4,300여 개 공부방 선생님들에게 CJ제일제당 홍삼 건강식품을 선물했습니다.

CJ도너스캠프는 “교육불평등이 대물림되어서는 안된다”고 강조한 이재현 회장의 철학에 따라 지난 2005년 7월 설립돼 12년간 전국의 공부방(지역아동센터, 그룹홈 등)을 후원해 왔습니다. 아울러 문화∙인성교육, 진로탐색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와 청소년들의 꿈과 인성이 조화롭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는 물류전문기업인 CJ대한통운의 임직원 500여 명이 직접 공부방을 찾아 선물을 배달한 뒤, 어린이들과 함께 선생님께 감사편지 쓰기, 환경미화, 간식 준비 등의 직접 봉사활동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습니다.


CJ도너스캠프, 매년 공부방 선생님께 감사의 마음 전해

CJ도너스캠프 관계자는 “공부방 선생님들은 학업 지원뿐 아니라 문화체험을 통한 꿈키움 교육, 위기 청소년 정서관리, 영양 불균형 해소 등 다양한 아동복지 영역에서 크게 기여하고 있다”며 “어려운 업무환경에도 사명감을 갖고 스승이자 복지전문가로서 최선을 다하는 선생님들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담아 2010년부터 매년 스승의 날 선물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CJ그룹은 정기적으로 임직원들이 지역 공부방을 방문해 어린이들과 함께 김장하기, 요리교실, 문화나눔활동 등을 함께하며, 지역사회와의 교감을 확대하고 나눔 철학을 확산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 매년 승진자들의 기부를 통해 CJ도너스캠프 공부방 학생들의 교복, 책가방 등을 지원해 오고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enjoy CJ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