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Me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은 지난 20일(목) 오전 11시 일산 대화동에서 ‘CJ E&M 일산 제작센터 개관식’을 갖고, 대규모 콘텐츠 제작 허브의 탄생을 알렸습니다.


안정적 제작 인프라 구축해 경쟁력 강화

‘CJ E&M 일산 제작센터’는 지난 2013년 5월 착공하여 2014년 4개의 제작 스튜디오를 먼저 개관해 운영해오다 올해 7월, 2개의 제작 스튜디오와 세트·소품 보관소를 추가로 완공했습니다. 이로써 CJ E&M은 드라마·예능 제작 스튜디오 총 6개 동과 세트·소품 보관동을 포함하여 전체 부지면적 5,300평, 건축연면적 4,200평에 달하는 대규모 종합 콘텐츠 제작센터를 구축하게 됐습니다.

CJ E&M은 안정적인 제작 인프라를 구축함으로써 국내는 물론 해외 콘텐츠 시장까지 공략할 수 있는 콘텐츠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전망입니다. 또, 급변하는 디지털 시대에 안정적인 방송 시스템을 바탕으로 트렌디한 콘텐츠를 발 빠르게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CJ E&M 일산 제작센터 전경▲ CJ E&M 일산 제작센터 전경

‘치즈인더트랩’, ‘또 오해영’, ‘보이스’, ‘터널’ 등과 같은 웰메이드 드라마는 물론 ‘프로듀스101, ‘쇼미더머니’, ‘겟잇뷰티’ 등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킬러 콘텐츠의 제작 스튜디오였던 일산 제작센터가 이번에 확대 개관되며, 양질의 콘텐츠 제작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입니다.

특히, UHD 전용 스튜디오 구축 및 확장을 통해 프리미엄 콘텐츠 제작도 확대될 전망입니다. 향후 일산 제작센터에서 만들어질 대부분의 tvN, OCN 드라마는 UHD 콘텐츠로 제작될 예정이며, 이로써 UHD 전문 채널인 UXN의 채널경쟁력도 향상될 것으로 보입니다.


지역 주민들의 문화활동에 기여할 것

CJ E&M은 일산 제작센터가 고양시와 지역 주민들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상생의 경제도 실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프로그램 공개 녹화, 주변 학교 제작센터 견학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지역 주민들과 교류, 화합하고 소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지역의 문화 행사와 지역 주민들의 문화활동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이성학 CJ E&M 방송사업총괄▲ 이성학 CJ E&M 방송사업총괄

이성학 CJ E&M 방송사업총괄은 “무한한 꿈과 상상력으로 최고의 콘텐츠를 만들어내는 CJ E&M이 4,200평의 대규모 전용 제작센터를 개관하며, 다시 한번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습니다. 그간 참신한 소재와 실험정신으로 방송 트렌드를 이끌어왔던 CJ E&M이 안정적인 제작시스템을 바탕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공략할 수 있는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일산 제작센터는 콘텐츠 제작에 핵심인력인 스태프의 제작 환경 개선에 앞장선다는 측면에서도 큰 의미가 있다. 또,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공간을 제공함으로써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상생의 기틀이 될 것.”이라며 일산제작센터의 개관 의미를 전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Channel CJ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