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Me

CJ E&M이 개최하는 연말 나눔장터 ‘기부마켓(Give & Market)’이 지난 20일 상암동 CJ E&M 센터에서 열렸습니다.

올해 6회째를 맞이한 ‘기부마켓’은 CJ E&M 전 임직원이 물품 기부 및 바자회 활동을 통해 수익금 전액을 이웃돕기 성금으로 전달하는 연말 사회공헌 행사입니다. 이번 행사는 마포장애인종합복지관, 장애 및 아동 양육기관 엔젤스헤이븐, 아동복지양육시설 삼동소년촌이 물품 모집과 판매에 참여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상생의 의미를 더했습니다.

올해는 뮤지컬 <광화문연가>, <햄릿> 티켓을 비롯해 생활용품, 완구, 도서, 의류 등 총 6천여 점의 다양한 물품이 기증됐습니다. 가수 에릭남의 가죽자켓 등 스타들의 애장품 경매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기부마켓을 통해 모은 총 2,000만 원의 판매수익은 독거노인 및 난치병 아동 등 온정의 손길이 필요로 하는 지역 이웃들에게 전해집니다.


전 부서 모든 직급의 임직원 봉사활동 참여

한편, CJ E&M은 매월 셋째 주 수요일을 ‘나눔의 날’로 정하고 사원증 단말기 태그를 활용한 자동 기부 시스템인 ‘기부태그’ 운영, 독거어르신 영화관람 동행 및 식사 배식, 영유아 나들이 지원, 명절 떡 배달 등의 봉사활동을 진행해왔습니다.

특히 근무시간이 유동적인 제작부서 직원들을 위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실내에서도 참여할 수 있는 난민 산모와 신생아를 위한 출산 지원 물품 만들기, 입양 대기 아동을 위한 첫걸음마 신발 만들기 등을 진행해 전 임직원의 봉사활동 참여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남궁종 CJ E&M CSV경영팀장은 “최고경영진의 나눔 철학에 따라 전 부서 모든 직급의 임직원들이 적어도 한 달에 한 번 소외된 이웃을 위해 봉사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 상시 운영하고 있다.” 며, “새해에도 종합 콘텐츠 기업의 특성을 살린 즐거운 나눔 문화 활동을 지역사회에 함께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