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nel CJ


뉴스룸

젝스키스 음악 다큐멘터리, CGV 스크린X 개봉

18년 만에 5집으로 돌아온 젝스키스를 CGV 다면상영특별관 스크린X로 만나볼 수 있습니다.

CJ CGV는 오는 18일 개봉하는 젝스키스 데뷔 20주년 기념 다큐멘터리 영화 ‘젝스키스 에이틴’을 전국 10개 CGV 극장에서 스크린X 버전으로 선보입니다. ‘젝스키스 에이틴’은 젝스키스가 지난해 진행한 20주년 기념 콘서트 실황과 비하인드 스토리를 담아낸 음악 다큐멘터리 영화입니다. 총 99분의 런닝타임 중 45분가량을 스크린X로 제작해 생동감을 더했습니다.

스크린X 버전 제작을 위해 젝스키스 공연 전체를 쓰리캠(Three CAM)으로 직접 촬영했습니다. 정면을 넘어선 좌우 시선까지 3면 스크린에 파노라마처럼 구현해 마치 실제 객석에서 관람하는 듯한 현장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스크린X로 보는 재미를 더하기 위해 공연 기획 단계부터 긴밀하게 협업했습니다. 좌우 스크린에는 클로즈업된 아티스트의 표정을 보여주기도 하고, 드론 촬영을 병행해 공연장을 가득 채운 팬들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등 생생함을 극대화했습니다. 스크린X 버전에서는 앵콜곡 ‘특별해’까지 만날 수 있습니다.

‘젝스키스 에이틴’에서는 그간 젝스키스가 보여준 유쾌한 모습이 아닌 진지한 아티스트로서의 면모를 진솔하게 담았습니다. 또한 실제 콘서트가 진행된 흐름에 맞춰 해당 곡의 준비 모습과 라이브 무대 순으로 구성해 콘서트를 실감나게 즐길 수 있습니다. 3면 스크린을 통해 젝스키스 20주년 기념 콘서트를 직접 보지 못했던 팬들에게 현장의 생동감을 선사할 뿐 아니라 공연을 관람했던 팬들에게도 당시의 감동을 다시 느낄 수 있게 합니다.

‘젝스키스 에이틴’ 스크린X 스틸컷▲ ‘젝스키스 에이틴’ 스크린X 스틸컷

스크린X와 젝스키스의 만남은 CGV와 YG 엔터테인먼트가 두 번째로 협업한 얼터너티브 콘텐츠(Alternative Contents, 대체 콘텐츠)입니다. 2016년 6월에는 첫 번째 협업 스크린X 작품인 ‘빅뱅 메이드(BIGBANG MADE)’를 개봉해 호응을 얻은 바 있습니다. CGV 스크린X의 기술력과 공연이라는 콘텐츠의 매력이 시너지를 발휘해 스크린X 장르의 확장 가능성을 입증했습니다.

젝스키스 멤버들은 “18년이란 긴 시간을 기다려준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담아 이번 프로젝트에 기쁘게 임했다”며 “공연장에서의 감동이 3면 스크린을 통해 보다 생생하게 전달되었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CGV 스크린X 스튜디오 최용승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는 “이번 작품은 콘텐츠가 가진 가치와 스크린X의 기술력을 더해 시너지를 극대화했다”며 "다양한 장르로의 영역 확장을 확인하고, 얼터콘텐츠의 매력을 한 단계 끌어올린 작업으로, 앞으로도 새로운 시도를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스크린X는 CJ CGV와 카이스트가 세계 최초로 공동 개발에 성공한 다면상영특별관으로 전 세계 65개 특허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2016년에는 그 기술력을 인정받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가상현실 5대 선도 프로젝트’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이에 힘입어 지난해 다수의 할리우드 작품을 연이어 스크린X 버전으로 개봉하며 국내 CG 및 R&D 역량 강화에도 일조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Comment : 0

댓글쓰기

이전 1 ··· 134 135 136 137 138 139 140 141 142 ··· 2315 다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