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nel CJ


개봉 첫 주 압도적 박스오피스 1위 등극

“기존 한-베트남 합작영화 1위 <내가 니 할매다> 보다 2배 빠른 속도”

한국의 CJ E&M과 베트남 유력 제작사 HK FILM이 설립한 합작회사 ‘CJ HK Entertainment’에서 제작한 첫 번째 영화 <고고 시스터즈>(영문 제목 Go-Go Sisters)가 지난 9일(금) 개봉해 개봉 첫 주 베트남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고고 시스터즈>는 2011년 한국에서 개봉해 745만 관객을 모은 영화 <써니>의 베트남 버전. 앞서 CJ E&M은 완성된 영화의 수출이나 리메이크 판권 판매보다 국가별 맞춤형으로 로컬 영화를 만드는 것이 부가가치가 더 크다는 것을 <수상한 그녀>를 통해 입증했다. 실제 <수상한 그녀>는 중국, 베트남, 일본, 태국, 인도네시아에서 각각의 국가에 맞게 로컬영화로 제작, 개봉해 약 780억원의 매출을 거뒀다. <써니>는  <수상한 그녀>의 바통을 잇는 작품이다.

영화 배급을 맡고 있는 CJ HK Entertainment에 따르면 <고고 시스터즈>는 프리미어 시사 포함 개봉 첫 날 누적 29만명을 기록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데 이어, 개봉 첫 주말 내내 박스 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흥행 청신호를 밝혔다. 이는 역대 베트남 로컬영화 TOP 3이자 역대 한-베트남 합작영화 1위에 랭크 되어 있는 <내가 니 할매다>(<수상한 그녀> 베트남 버전)의 개봉 주 스코어를 2배 이상 뛰어 넘은 기록이다. 지금까지 CJ E&M은 총 8편의 베트남 로컬영화를 선보여 이 중 세 작품이 베트남 역대 로컬영화 TOP 10에 기록되어 있다. (<내가 니 할매다> 역대 3위, <마이가 결정할게2> 역대 4위, <걸 프롬 예스터데이> 역대 8위)


■ 한국 <써니> VS 베트남 <고고 시스터즈> 전격 비교

· 배경 
원작 '써니'가 1980년대와 현재의 서울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면, 베트남 '고고 시스터즈'는 1970년대 다랏과 2000년대 호친민을 배경으로 하고 있습니다. 정확히는 베트남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격동기인 1974년과 2000년을 배경으로 합니다. 1974년은 베트남 전쟁에서 미국이 패배하고, 남베트남과 북베트남이 통일되기 직전인 시기이며, 2000년은 미국 클린턴 대통령이 베트남을 방문하며 반미 분위기가 조금씩 해빙되던 시기입니다. 

· OST
원작에서는 보니엠 'Sunny', 리처드 샌더슨 'Reality', 조이 'Touch By Touch', 신디로퍼 'Girl Just Want To Have Fun' 등 80년대 올드팝과 나미의 '보이네', 조덕배의 '꿈에'라는 곡이 쓰였죠. '고고 시스터즈'에서는 팝송 대신 70년대 베트남 히트송 5곡이 사용되었습니다. 유명 음악 프로듀서이기도 한 응웬 광 즁 감독이 작곡가 Duc Tri(득찌)와 함께 70년대 베트남 히트송 5곡을 골라 영화 OST로 부활시켰는데요. 70년대 명곡을 그대로 재현하기 보다 현대적인 편곡을 통해 그 시대를 살았던 관객들에게도 그렇지 않은 젊은 관객들에게도 어필할 수 있도록 편곡했다고 합니다.

· 멤버
두 영화의 포스터를 자세히 보셨나요? 원작에서 7명이었던 멤버가 베트남에서는 6명으로 줄었답니다. 원작 캐릭터 중 문학소녀에서 고된 시집살이를 하는 며느리가 된 '서금옥'캐릭터가 제외되었습니다. 


현지 언론 반응도 뜨겁다. 베트남 매체 ‘KenH 14’는 “<고고 시스터즈>는 관객들을 울리고 웃길 뿐만 아니라 여러 추억에 잠기게 만든다”고 호평했으며, 베트남 매체 ‘Saostar’와 ‘VnExpress’는 각각 “완결성 있는 스토리와 배우들의 조화로운 연기가 여러 감정을 이끌어낸다”, “영화 속 OST가 모두의 청춘을 떠올리게 만든다”고 극찬했다.

<고고 시스터즈>는 베트남 대표 흥행감독 ‘응웬 꽝 즁’이 메가폰을, 베트남을 대표하는 배우들인  ‘홍 안’, ‘탄 항’ 과 떠오르는 신예 ‘황 옌 찌비’, ‘황 완’ 등이 주연을 맡았다.

CJ HK Entertainment 정태선 대표는 “원작의 탄탄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코믹요소가 강한 캐릭터와 베트남의 유명 올드송, 70년대 시대상을 결합하여 코미디와 음악을 좋아하는 베트남 국민들의 추억과 정서를 사로잡은 것이 흥행의 주요 요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 버전 <써니>인 <써니: 강한 마음, 강한 사랑>도 올해 8월 31일 일본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미국 버전 <써니>도 헐리우드 제작사와 함께 시나리오 작업을 조만간 마무리 짓고 캐스팅에 들어갈 예정이다. 또한 인도네시아 버전도 현지 유력 제작사와 협의 중이다.

CJ E&M 영화사업본부 임명균 해외사업본부장은 “<써니>는 학창 시절의 추억, 우정, 첫사랑, 음악 등 나라와 상관없이 감동을 줄 수 있는 흥행 코드들이 많은 영화다. 나라별 상황에 맞게 변주하기 좋은 작품이어서 베트남, 일본, 미국, 인도네시아 외에도 여러 국가에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Posted by SMC 에디토리얼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56 157 158 159 160 161 162 163 164 ··· 1457 다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