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nel CJ


뉴스룸

CJ CGV, 베트남 '찾아가는 영화관' 개최

CJ CGV가 베트남에서 현지인들이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찾아가는 영화관(MOVIE FOR EVERYONE)'을 개최한다. ‘찾아가는 영화관’은 인근에 극장이 없는 지역에 찾아가 학교 강당 등에 스크린과 음향 설비를 갖춰 영화를 상영해주는 문화 행사다.

2천 5백명 학생들에게 영화 관람 기회 제공

▲'찾아가는 영화제' 오픈 행사에서 영화를 감상하는 학생들과 2016 미스 베트남 '도미린'(왼쪽에서 세번째)


올해로 네 번째를 맞은 CGV 베트남의 ‘찾아가는 영화관’은 오는 23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꽝빈, 꽝찌, 꽝남 등 낮은 접근성으로 인해 영화를 볼 기회가 적은 3개 지역을 방문해 약 2천5백명의 학생들에게 무료로 영화를 선보인다. 지난 16일 꽝빈에서 열린 오프닝 행사에는 베트남 현지 유명 인사인 2016 미스 베트남 도미린(Do my linh)이 참석해 학생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번 행사의 상영작으로는 한-베트남 합작 영화인 ‘걸 프롬 예스터데이(The girl from yesterday)’를 선정했다. 이 작품은 동명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로맨틱 코미디로 지난해 베트남에서 큰 인기를 모았던 작품이다.

참가 학생들은 처음으로 큰 스크린을 통해 좋은 작품을 감상할 수 있도록 기회를 마련해 준 CGV와 찾아가는 영화관에 대해 들뜬 마음으로 소감을 나눴다. 참가 학생 중 한 명인 쯔엉 학생은 “좋은 영화를 보고, 새로운 세상을 만나볼 수 있어 색다른 경험이었다"며 “의미 있는 시간을 선물해 준 CGV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15개 학교, 90명 학생에게 장학금 전달

▲ 장학금을 수여하는 CGV 베트남 심준범 법인장


또한 찾아가는 영화관 개최와 함께 CJ CGV는 베트남 내 문화 소외 지역 학생 90명에게 장학금도 수여한다. 향후 베트남 영화산업의 핵심이 되어 줄 청소년들을 격려하고 응원하기 위함이다. CJ CGV는 2011년부터 3차례에 걸쳐 ‘찾아가는 영화관’을 통해 현재까지 약 1만3천명의 학생들에게 영화를 보는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해왔다.

이 외에도 CGV 베트남은 현지 영화 산업 성장에 기여하기 위한 사회 공헌 활동을 다각적으로 펼치고 있다. 2012년부터 ‘토토의 작업실’을 통해 영화인을 꿈꾸는 베트남 현지 청소년들에게 영화 제작 교육을 제공하고 있다.

지난해 6월에는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 영화 산업 관계자들과 손잡고 유능한 영화 시나리오 작가를 발굴 및 육성하기 위한 ‘시나리오 공모전’을 개최했다.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미래 영화인을 꿈꾸는 베트남 청년들을 위한 기회의 장을 적극 마련할 예정이다.

CJ CGV 베트남 심준범 법인장은 “베트남에서의 다양한 나눔 활동이 로컬 영화 산업의 성장에 작지만 꾸준한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CJ CGV는 베트남 내에서 현지 관객들이 양질의 문화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이를 기반으로 베트남 영화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Posted by SMC 에디토리얼

댓글 Comment : 0

댓글쓰기

이전 1 ··· 63 64 65 66 67 68 69 70 71 ··· 1391 다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