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nel CJ


뉴스룸

CJ CGV, 베트남 최단기간 1천만 누적 관객 돌파


▲ 베트남 호치민에 위치한 'CGV이온 떤푸 셀라돈' 극장 로비 사진▲ 베트남 호치민에 위치한 'CGV이온 떤푸 셀라돈' 극장 로비 사진


CJ CGV가 2011년 베트남에 진출한 이래 역대 가장 빠른 속도로 누적 1천만 관객을 달성했다. CJ CGV(대표이사 서정)는 지난 6월 29일 베트남에서 2018년 누적 1천만 관객을 동원했다고 3일 밝혔다. 


CJ CGV, 2015년 베트남 진출 이후 2배 규모로 성장

상반기에 누적 1천만 관객을 돌파한 것은 베트남 진출 이후 처음이다. CJ CGV는 2015년 12월 베트남에서 최초로 1천만 관객 기록을 세운 후 2016년 9월, 2017년 8월에 각각 1천만 관객을 달성했다. 매년 달성 시기를 앞당겨 올해는 상반기인 6월에 성과를 얻었다. 특히 2015년 한 해 관람객이 1천만 여명 수준에 머물렀던 것과 비교하면 3년만에 2배 성장한 규모다. 

이에 따라 올해 1월부터 6월까지 CJ CGV 베트남 상반기 매출액은 2015년 연간 매출액 1조4천억 베트남 동(한화 약 740억 원)을 훌쩍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3년간의 인프라 확대 측면에서 살펴봤을 때도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2015년 30개에 불과했던 베트남 전체 CGV 극장 수는 3년만에 57개까지 대폭 늘었다. 이러한 성장세로 CJ CGV는 올해 베트남에서 연간 매출액 3조8천억 베트남 동(한화 약 1천9백억 원), 70개 극장 운영을 목표하며 2015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만 22세 이하 고객 겨냥한 ‘U22’ 멤버십 서비스 눈길

CJ CGV는 베트남 성장세에 발맞춰 차별화된 멤버십 서비스, 관객 저변 확대 위한 다양한 영화 편성, 베트남 청년 및 지역민 대상 사회공헌활동 등을 펼쳐왔다. 베트남 전체 인구의 약 40%가 24세 이하의 청년이라는 점을 토대로 CJ CGV는 업계 최초로 지난해 9월 만 22세 이하의 고객이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는 ‘U22’ 멤버십을 론칭했다. ‘U22’ 멤버십은 고객들이 영화 관람 및 매점 메뉴 할인 등의 실질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첫 선을 보인 당시 CGV 베트남 전체 관람객의 약 1% 수준에 머물던 ‘U22’ 멤버십 가입자는 약 9개월이 지난 현재 무려 10%까지 비중이 늘어났다. 이 외에도 매년 증가하는 VIP 회원들을 위해 올해부터 VIP 멤버십 단위를 세분화하고, 프리미어 시사회 초대 등의 특별한 혜택을 늘려갈 계획이다.


▲'CGV이온 떤푸 셀라돈' 극장 로비에서 영화를 보기 위해 기다리는 사람들▲'CGV이온 떤푸 셀라돈' 극장 로비에서 영화를 보기 위해 기다리는 사람들


로컬 영화·재개봉 확대 편성 전략으로 영화시장 양적·질적 성장 견인

다양한 작품 편성 전략을 통해 베트남 영화시장의 양적 질적 성장에도 일조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베트남 진출 첫 해인 2011년 11편에 불과했던 로컬 영화 상영 편수를 2013년 20편, 2017년 35편까지 매년 꾸준히 확대했다. 올해는 1월부터 6월까지 21편의 로컬 영화를 상영해 관객 저변을 넓혀 나가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그 중 올해 2월 CJ CGV가 베트남에서 배급한 영화 ‘씨에우 싸오 씨에우 응오(Sieu Sao Sieu Ngo)’는 158만 명 관객을 동원하고, 박스오피스 1천억 베트남 동(한화 52억 원)을 기록하며 2018년 개봉한 로컬 영화 중 최고 흥행작으로 올라섰다. 이 외에도 CJ CGV는 개봉 당시 화제를 모았던 영화들을 모아 애니메이션, 액션 영화 재개봉 기획전을 선보여 관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사회공헌활동 통해 베트남 지역민 문화 혜택 확대 및 미래 영화인 지원 

CJ CGV는 베트남 지역민들의 문화 경험 기회를 확대하고 베트남 청년들을 실질적으로 지원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도 주력했다. 지난 4월에는 인근에 극장이 없는 지역을 찾아가 스크린과 음향 설비를 갖춰 영화를 상영해주는 ‘찾아가는 영화관’ 행사를 진행했다. 

꽝빈,꽝찌, 꽝남 등 3개 지역에서 총 2천5백 여명의 학생들에게 무료로 영화를 상영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 외에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와의 협력으로 진행되는 ‘시나리오 공모전’, CJ 문화재단과 함께하는 ‘한베 단편 영화 제작 지원 프로젝트’등을 통해 미래 영화인을 꿈꾸는 청년들을 발굴하고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CJ CGV 베트남 심준범 법인장은 “2011년 베트남 진출 이후 극장 인프라 구축과 콘텐츠 다양화를 지속하며 베트남에서도 영화 관람이 대표적인 여가·문화 생활로 자리매김하게 됐다“며 “베트남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성원에 힘입어 CGV 베트남은 로컬 영화 지원 사업과 사회공헌활동 등을 통해 베트남 영화 시장과 동반 성장하는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라고 전했다. 

Posted by SMC 에디토리얼

댓글 Comment : 0

댓글쓰기

이전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342 다음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