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CJ그룹(회장 이재현)이 ‘승진자 기부턱’으로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하는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2015년도 승진자들을 대상으로 사내 기부 캠페인을 벌여 2천여만 원을 모금, 지난 9일 중구 필동 CJ인재원에서 36명의 청소년에게 장학금을 전달했는데요. 장학금을 받는 학생들은 CJ도너스캠프가 후원하는 공부방 출신 대학생들과 CJ꿈키움창의학교에 참여하는 고등학생들로 이들이 꿈을 키워나가기 위한 학비 지원에 쓰일 예정입니다.


▲ CJ그룹은 올 해 승진자들의 기부금을 모아 지난 9일 중구 필동 CJ인재원에서 CJ꿈키움창의학교에 참여하고 있는 고등학생과 공부방 출신 대학생 40여 명에게 '승진자 장학금'을 전달했습니다.


CJ그룹은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 참석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꿈키움’을 주제로 한 포스터 만들기와 꿈 성장 사례 발표회, 고등학생과 대학생 멘토 매칭 등을 통해 청소년들의 꿈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행사를 개최했습니다. 행사에 참석한 이예지(양명여고 1학년)양은 "음악에 관심이 많아 꿈키움 창의학교를 통해서 음악을 배워왔는데 이번 장학금으로 공부를 지속할 수 있어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지난 2011년부터 매년 승진자들을 대상으로 기부금을 모아 공부방 청소년들의 학자금과 교복, 학용품 구매에 총 1억여 원을 지원해 온 CJ그룹의 '승진자 기부턱'은 일반적으로 승진자가 주변에 밥이나 술을 사는 ‘승진턱’을 ‘기부턱’으로 바꿔 사회에 환원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올해 역시 승진자가 발표된 3월 2일부터 열흘간 그룹 내 승진자들을 대상으로 기부 캠페인을 열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학생들이 학업에 열중해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독려했죠.

승진자 기부턱 캠페인에 참여한 CJ올리브네트웍스의 임애원 대리는 "회사 선배가 지난해 승진자 기부를 통해 뿌듯해 하는 모습을 보고 올해 직접 하게 되었는데 작은 도움이지만 학생들이 꿈을 이루는 데 도움이 되면 좋겠다"고 전했습니다.

CJ그룹 사회공헌담당자는 “CJ그룹은 청소년들이 꿈을 이루는 과정을 통해 건강한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꿈키움’ 프로그램에 지원을 집중하고 있다”며 “올해 CJ도너스캠프를 창립한 지 10주년이 되는 해를 맞아 청소년 ‘꿈키움’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습니다.

한편 CJ그룹은 ‘기업은 젊은이의 꿈지기’가 돼야 한다는 이재현 회장의 경영 철학 실천을 위해 지역 공부방 청소년의 교육 개선 사업과 더불어 아르바이트 대학생 학자금 지원 등 다양한 청년 지원책을 펼치고 있습니다.

 CJ도너스캠프 사업소개 더 보기 : http://bit.ly/1cGqnpB


Posted by Channel CJ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735 1736 1737 1738 1739 1740 1741 1742 1743 ··· 307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