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 CJ와 함께 즐거운 한국여행 GO!

CJ그룹(회장 이재현)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스마트카드와 손을 잡고 중국 관광객 전용 교통카드 상품인 ‘K-TOUR CARD’를 9월 24일 출시했습니다. 

CJ와 문체부, 한국스마트카드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K-TOUR CARD’ 상품 개발 및 지원을 통해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인 관광객이 좀 더 쉽고 편하게 한국을 여행하고, 각종 할인 및 문화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는데 뜻을 모았습니다. ‘K-TOUR CARD’는 한국을 방문하는 개별관광객의 비중이 높아짐에 따라 외국인 관광객의 이동 및 지역 방문 편의를 증진하여 지역관광을 활성화하고 관광 만족도를 제고하고자 추진하는 사업으로 기관 간 협력을 통해 교통카드 기능을 비롯한 각종 할인 및 문화체험 혜택을 제공합니다. 

우선 K-뷰티 상품 등을 판매하는 국내 대표 헬스&뷰티 스토어인 올리브영과 K-푸드를 제공하는 빕스를 비롯 비밥 공연장, 에버랜드 및 캐리비안베이 방문 시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CJ 관련 문화콘텐츠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입니다. CJ그룹은 다양한 사업군을 바탕으로 대한민국 관광 활성화에 일조하고자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입니다한편, 중국 현지 올리브영, 투썸, 뚜레쥬르, 비비고, CGV 등에서 할인혜택 제공을 통해 한국 방문 이후 활용도를 높여 지속적인 한국문화콘텐츠 향유 및 재방문 계기를 마련할 방침입니다.


▲ CJ그룹의 다양한 콘텐츠를 K-TOUR CARD로 즐기세요!

CJ그룹은 카드 출시를 기념하여 중국 현지 최대 여행예약사이트인 씨트립(www.ctrip.com)을 통한 현지 홍보와 함께 한국방문위원회에서 추진하는 쇼핑관광 축제인 코리아그랜드세일과 연계한 온오프라인 프로모션을 실시, 다가오는 중추절 및 국경절을 시작으로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 관광객이 더욱 많이 활용할 수 있도록 홍보할 예정입니다. 문체부는 향후 중국 관광객의 한국관광에 대한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정책에 반영하고, 관련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는 등 증가하는 중국인 관광객이 더 많은 한국을 보고 즐길 수 있도록 CJ, 한국스마트카드 등 관련기관과 지속적인 협업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정부와 민간의 협력을 통해 관광객이 한국을 더욱 가깝게 느끼고 더 많은 한국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라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590 1591 1592 1593 1594 1595 1596 1597 1598 ··· 3026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