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CJ E&M이 아시아 무역 및 금융의 중심지 홍콩에서 펼쳐질 음악 축제 '2015 MAMA'에 함께 할 중소기업을 모집합니다.


'2015 MAMA'가 중소기업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합니다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대표 김성수)은 중소기업청 및 대·중소기업협력재단, KOTRA와 함께, 오는 12월 2일 홍콩에서 열리는 '2015 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이하 2015 MAMA)'에 참가할 중소기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습니다.

'MAMA'는 CJ E&M이 주최해 올해로 7회를 맞는 행사로, 단순한 연말 음악 시상식을 넘어 전 세계인들이 즐기는 최대 음악 축제이자 아시아 대중음악 확산의 장으로 자리 잡았습니다. 특히 지난해 홍콩에서 진행된 '2014 MAMA'에는 1만 명의 팬들이 공연장을 가득 메웠고, 전 세계인들이 TV, 온라인, 모바일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음악으로 함께 소통했습니다.

CJ E&M은 지난해 처음으로 역량 있는 중소기업들을 'MAMA'에 초청하며 이들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했는데요. 이어서 올해도 글로벌 현장에 참여할 중소기업들을 모집합니다. '2015 MAMA'에 함께할 중소기업에는 홍콩 현지 공동전시관 및 수출 상담 공간, 편도 운송료, 통역 및 안내원, 국내외 홍보 및 마케팅이 지원합니다. 또한, 중화권 내 주요 바이어들과 직접 만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사업 상담 기회 역시 제공합니다.

참여를 원하는 중소기업은 대·중소기업협력재단 홈페이지(www.win-win.or.kr)에서 신청 서식을 다운로드 받아 작성한 후, 이달 11일까지 이메일로 접수하면 됩니다. 이후 CJ E&M과 대·중소기업협력재단, 외부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평가를 거쳐 '2015 MAMA'에 참여할 업체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CJ E&M Mnet 본부장 신형관 님은 "홍콩은 다양한 국가의 문화가 공존하는 아시아 문화산업의 집결지이자 아시아 무역과 금융의 중심지로, 중소기업과의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라며 "지난해에도 MAMA 행사 후 열흘 만에 참여 중소기업의 25%가 실제 수출 계약을 맺었으며 94%가 재참여 의사를 밝힌 만큼, 올해에도 글로벌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에게 든든한 비빌 언덕이 되어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574 1575 1576 1577 1578 1579 1580 1581 1582 ··· 30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