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전 세계로 영토를 확장해 가고 있는 '스크린X'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됩니다.


장편 화제작부터 단편 희귀작까지! 스크린X 페스티벌

CJ CGV, 스크린X 페스티벌 개최! 스크린X의 과거·현재·미래를 만나다

CJ CGV는 오는 11월 28일(월)부터 12월 4일(일)까지 일주일간 CGV용산에서 '스크린X 페스티벌'을 개최합니다. 2013년 첫선을 보인 이래 꾸준히 진화의 길을 걸어온 스크린X의 역사를 돌아보고 미래 발전 가능성까지 점쳐볼 수 있는 자리입니다.

스크린X 주요 작품들을 만날 수 있는 '스크린X 기획전'과 스크린X 제작 사례와 노하우 그리고 신작 라인업 등을 소개하는 '스크린X 세미나'로 구성됩니다.

'스크린X 기획전'에서는 장편 화제작부터 단편 희귀작까지 15편의 스크린X 작품을 상영한다. 국내 작품으로는 스크린X 기술을 도입한 첫 장편 영화 '검은 사제들'부터 '히말라야', '부산행', '인천상륙작전', '고산자 대동여지도', '빅뱅 메이드'까지 6편이 선정됐습니다.

국내 미상영작 중에서는 중국 블록버스터 '심용결(Mojin:the lost legend)', '위성(Call of Heroes)'이 특별 상영됩니다. '심용결'은 천쿤, 서기, 안젤라 베이비 주연의 어드벤처 액션물로 약 4,700만 명 중국 관객몰이에 성공한 대작입니다. '위성은 '천장지구'의 진목승 감독이 연출하고 '사랑: 세 도시 이야기'로 국내에 알려진 유청운이 출연한 시대극입니다.

이 밖에도 강동원 주연의 스크린X 전용 쇼트 필름 '더 엑스(The X)'를 비롯해 '엄마', '송곳니' 등 한국영화아카데미와의 협업작 5편, 영화진흥위원회 후원으로 제작한 '심야택시' 등 다양한 작품을 선보입니다. 스크린X 국내 장편 영화 6편은 각각 5천 원에 관람할 수 있으며, 중국영화 및 단편 영화는 모두 무료입니다.


CJ CGV, 스크린X 페스티벌 개최! 스크린X의 과거·현재·미래를 만나다

이번 기간 중 CJ CGV는 영화 업계 관계자 약 500여 명을 초청해 특별 세미나를 개최한다. 스크린X가 가진 제작 노하우와 전략을 전격 공개합니다. 영화산업(투자·배급사, 수입사 등), 프로덕션(제작사, 촬영감독 등), 애니메이션, 미디어 등 네 가지 세션으로 구성됩니다.

세션마다 주요 주제를 선정해 스크린X가 보유한 기술을 선보이고, 2017년도 라인업도 공개한다. 특히 이번 세미나를 시작으로 미래의 스크린X 영화 제작자들을 발굴, 지원해나갈 계획입니다.

CJ CGV ScreenX 사업담당 안구철 상무는 "스크린X 페스티벌은 스크린X의 혁신적인 진화뿐 아니라 미래의 무한한 발전 가능성까지 모두 소개하기 위한 자리"라며 "기획전과 세미나를 통해 스크린X가 극장을 넘어 새로운 관람 문화를 리드할 신동력임을 확인해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스크린X는 CJ CGV와 KAIST가 세계 최초로 공동 개발한 기술로, 극장 정면 스크린과 좌우 벽면까지 3면을 스크린으로 활용한 멀티프로젝션 특별관입니다. 2013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첫선을 보인 김지운 감독의 '더 엑스'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다양한 장르 영화들로 제작되며 관객들의 주목을 모은 바 있습니다.

현재 국내에서 CGV여의도, 홍대, 영등포를 비롯해 84개 스크린, 해외에서 미국 LA 마당과 라스베이거스 AMC 극장, 중국 완다, 태국 방콕 메이저 시네플렉스 등 3개국 23개 스크린을 설치해 운영 중에 있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721 722 723 724 725 726 727 728 729 ··· 1819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