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Mnet 래퍼 서바이벌 ‘쇼미더머니6’가 역대 최강 라인업과 최대 참가자 규모로 또 한 번의 역사를 썼습니다.


1차 예선, 1만 2천여 명 지원해 뜨거운 열기 과시

쇼미더머니6는 지난 4월 29일(토)~30일(일) 양일간 인천 삼산 월드체육관에서 1차 예선을 진행했습니다. 시즌 사상 최대 규모인 1만 2천여 명의 지원자들이 몰리며 소수 마니아의 영역이라 알려졌던 힙합의 대중적인 인기를 다시 한번 실감케 했습니다.

쇼미더머니6에 한국 1세대 힙합 뮤지션은 물론, 괴물 신예까지 합세하며 그야말로 신구세대를 아우르게 됐습니다. 피타입, 디기리, MC한새, 넉살, 키비, 페노메코, 양홍원이 출격 사실을 알린 바 있는데, 여기에 30일(일) 현장지원을 통해 더블K와 트루디가 추가로 지원했다는 소식입니다. 더블K는 데뷔 이래 한국 힙합의 슈퍼 루키로 불리며 10년이 넘는 기간 꾸준히 활동한 실력파로, ‘쇼미더머니’ 시즌1의 우승을 차지한 바 있습니다. 또, 혜성처럼 등장해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2의 우승을 거머쥐며 관심을 모은 트루디가 쇼미더머니6에 출사표를 던지며 여성 래퍼의 파워를 보여줄 전망입니다.

뿐만 아니라 보이비, 마이크로닷, 면도, 주노플로, 해쉬스완, 한해가 재도전을 알렸고, 떠오르는 신예 펀치넬로가 등장한 사실이 알려지며 기대감을 모으고 있습니다. 쇼미더머니6가 한국 힙합의 시작부터, 현재, 그리고 미래가 모두 모인 그야말로 오디션을 넘어선 하나의 힙합 축제의 장이 된 것입니다.


8명의 역대 최고 프로듀서 군단 합류

29일(토) 예선 현장에서는 8명의 프로듀서 군단이 모두 등장해 지원자들의 열기를 끌어올렸습니다. ‘지코X딘’, ‘타이거JKXBizzy’, ‘다이나믹듀오’, ‘박재범X도끼’로 구성된 프로듀서 군단은 MC 김진표와 함께 프로그램에 참여한 소감과 각오를 전했고 참가자들은 뜨거운 환호성으로 화답하며 쇼미더더머니6의 본격 시작을 알렸습니다.

이날 예선에서는 부모님과 함께 온 초등학생, 중고등학생 참가자는 물론, 중장년층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참가자들이 몰리며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새벽부터 예선장을 가득 메운 참가자들은 번호표를 받고 자신의 차례를 기다리며 쉴 새 없이 랩을 연습하는 등 힙합에 대한 열정을 내뿜었다고 합니다.

한편, 한국에서의 1차 예선을 성공적으로 마친 쇼미더머니6 팀은 5월 6일과 9일, 각각 뉴욕(@BROOKLYN STUDIOS)과 LA(@ANDERSON WAREHOUSE)로 건너가 미국 예선을 진행합니다.

한편, Mnet을 대표하는 래퍼 서바이벌 쇼미더머니는 지난 2012년 첫선을 보인 이래 매년 뜨거운 인기를 얻으며 대한민국을 힙합 열풍으로 물들였습니다. 시즌을 거듭하며 실력파 래퍼 발굴, 뜨거운 화제성, 음원 차트 휩쓸이 등 숱한 성과를 냈습니다. 시즌1 ‘더블K&로꼬', 시즌2 '소울다이브', 시즌3 '바비', 시즌4 '베이식', 시즌5 '비와이'까지 역대 우승자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2017년 중순 편성을 앞두고 있는 쇼미더머니6는 역대 최고 프로듀서 군단의 합류와, 시즌 최다 지원자가 몰리며 그 인기를 증명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972 973 974 975 976 977 978 979 980 ··· 297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