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한국인의 대표 메뉴인 국·탕·찌개를 앞세운 ‘비비고 국물 요리’가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지난 2016년 첫 선을 보인 ‘비비고 국물 요리’가 출시 30개월 만에 누적 매출 2,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비비고 국물 요리는 출시 첫 해부터 큰 인기를 끌며 매출 130억 원을 달성한 데 이어, 지난해엔 6배 이상 성장한 800억 원대 매출을 기록하며 ‘국민 가정식’으로 자리잡았다. 올해엔 더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며 1,000억 이상의 매출 성과를 거뒀고, 누적 판매 개수도 1억 개에 달할 정도다.

 

▲CJ제일제당 비비고 돼지고기 김치찌개.▲CJ제일제당 비비고 돼지고기 김치찌개.

 

비비고 국물 요리, 대형 히트 상품으로 자리매김

비비고 국물 요리는 지난 7월 이후부터 월 평균 100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는 대형 히트 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간판 제품인 ‘비비고 육개장’의 경우 매월 30억 원 수준의 매출을 기록하며 전체 성장을 이끌고 있다. CJ제일제당은 매출 성과를 기반으로 국·탕·찌개 시장(완조리 제품 기준)에서 40% 수준의 압도적인 점유율로 1위를 굳건히 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이 같은 인기에 힘입어 제품 라인업도 지속적으로 강화한다. 지난 9월에 ‘비비고 갈비탕’과 ‘비비고 차돌된장찌개’를 출시한 데 이어, 최근에는 신제품 ‘비비고 돼지고기 김치찌개(460g, 4,980원)’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8시간을 우려낸 사골 육수에 고기 육수를 더해 깊고 진한 국물 맛을 낸다. 또 한번 숙성시킨 돼지갈비살을 사용해 부드러운 식감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비비고 돼지고기 김치찌개’는 오랫동안 보관하면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상온 제품으로 출시됐다. CJ제일제당은 고온살균(레토르트) 후에도 재료 본연의 맛과 식감을 살릴 수 있는 독보적 ‘한식 HMR 상온 기술’을 적용해 만들었다. 또한 이 제품엔 기존 제품 대비 돼지고기가 풍성하게 담겨 있어 추가 재료 없이도 든든한 한끼 식사를 즐길 수 있다. 이번 신제품 출시로 비비고 국물 요리 제품은 총 15종으로 확대됐다.

 

정성스런 가정식 맛 구현한 품질이 비결

CJ제일제당은 비비고 국물 요리의 흥행 비결로 정성스러운 가정식의 맛 품질을 구현한 점을 꼽고 있다. 모든 제품이 한식이라는 특수성을 감안해 식품연구소, 마케팅, 공장 등 식품 제조 전문가부터 한식 요리사까지 모두의 까다로운 맛 검증을 걸쳐 만들었다. 오래 보관하면서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편의성을 고려해 상온 제품으로 개발한 점도 주효했다.

비비고 국물 요리의 폭발적인 인기로 시장 규모도 급격히 커졌다. 지난 해 국·탕·찌개 시장은 1,300억 원 규모로 전년보다 2배 가까이 성장했고, 올해엔 2,000억 원을 넘어설 전망이다. 실제로 글로벌 시장 조사 기관의 자료에서도 국·탕·찌개 제품 취식 경험률이 2년 전 대비 두 배 이상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상온 제품에 대한 긍정적 인식이 확산되고, 후발업체들도 속속 뛰어들고 있어 이 시장은 한층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CJ제일제당은 철저한 소비자 조사와 트렌드 분석을 통해 다양한 신제품 출시 등 마케팅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 미국 현지에서 판매 중인 버섯 육개장, 미역국, 된장찌개 등을 중심으로 매출 성장에 주력하고, 수출 국가 및 품목을 확대해 내년에는 글로벌 매출을 60% 이상 늘린다는 방침이다. 임동혁 CJ제일제당 상온HMR2팀장은 “독보적 R&D역량을 기반으로 차별화된 맛 품질과 간편성, 다양한 메뉴 등 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라며 “향후 글로벌 시장에서도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Posted by 사용자 SMC 에디토리얼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56 157 158 159 160 161 162 163 164 ··· 1617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