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뉴스룸

CJ ENM, 총 상금 3000만원 쇼크오디션2 진행

CJ ENM 오쇼핑부문이 ‘쇼크오디션2’를 열고 모바일 생방송을 점령할 새로운 ‘쇼크(쇼핑 크리에이터)’를 선발한다. 세포마켓 등 인플루언서들의 영향력이 심화되면서, 모바일 쇼핑에서도 차별화된 쇼핑 경험이 중요해지고 있다. 이에 오쇼핑부문은 고객이 함께 참여해 쇼크를 선발하는 생방송 쇼크오디션을 상∙하반기로 정례화하고, 커머스형 크리에이터를 적극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총 상금 3000만원으로 확대, 쇼핑 크리에이터 선발 공개오디션 진행 


▲ CJ ENM 모바일 생방송 ‘쇼크라이브’가 오는 17일(일)까지 ‘쇼크오디션2’ 지원서 접수를 받는다. 총 상금이 3000만원으로 확대되었으며, 본선에서는 다양한 생방송 미션이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해 7월 처음 진행한 쇼크오디션은 CJmall의 모바일 생방송인 ‘쇼크라이브’를 진행할 새로운 쇼핑 크리에이터를 선발하는 공개 오디션이다. 입담과 재치, 순발력 넘치는 미션 과정을 모바일 생방송으로 생생하게 확인하고 지지하는 참가자에게 투표할 수 있어 CJmall 신규 고객 유입과 젊은 고객들의 활발한 참여를 이끈 바 있다. 지난해 100 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쇼크로 선발된 신동혁씨는 쇼크라이브 인기 프로그램인 ‘뻔펀한가게(매주 월~목 밤 11시)’를 진행하며 고객과 끈끈하게 소통해가고 있다.

웃음을 갖추고, 판매에 깨달음을 얻은 '신선'한 무리를 찾고 있소


이번 쇼크오디션2는 ‘소구오대선(笑具悟隊仙)’이란 콘셉트로 진행된다. 쇼크오디션과 발음이 비슷한 한자어의 조합으로, ‘웃음(소∙笑)을 갖추고(구∙具) 판매에 깨달음(오∙悟)을 얻은 신선한(선∙仙) 무리(대∙隊)를 찾는다'는 의미다. 모바일 쇼핑 채널 및 고객의 특수성을 감안해 인싸력, 드립력, 순발력, 소통력 등의 역량을 평가한다. 오쇼핑부문은 재야에서 활동중인 다양한 크리에이터부터 세포마켓에서 영향력을 발휘하는 인플루언서들까지 끼와 재능이 넘치는 다양한 지원자들을 모집한다. 특히 이번 ‘쇼크오디션2’에선 예선(1000만원)과 본선(2000만원)을 합쳐 총 상금도 3000만원으로 확대했다.

지원 접수는 3월 1일(금)부터 17일(일)까지 진행된다. CJmall 앱 쇼크오디션 페이지에서 다운받은 지원서와 ‘나를 판매합니다’라는 주제의 영상을 이메일(shoclive@gmail.com)로 접수하면 된다. 해당 영상은 쇼크라이브 유튜브 채널에 순차 업로드 되며, 좋아요 수와 내부 심사를 통해 예선에 진출할 50명을 뽑는다. 이어지는 예선전(3/25~4/7)에선 지원자들이 직접 선정한 핫한 상품을 창의적이고 재미있게 소개하는 영상으로 본선 진출자 8명을 가릴 예정이다. 지원서 심사와 예선전 모두 상금이 각각 500만원씩 걸려있으며, 각 단계별 1등(300만원)과 2등(200만원)에게 수여된다.

본선에 진출한 8명의 참가자들은 약 3주간(4/15~) 총 3번의 생방송 미션에 참여한다. 개인 미션, 협동 미션 등 지난해에도 예측 불허 B급 코드를 저격해 고객들에게 호평을 받은 참신한 생방송 미션이 다양하게 준비됐다. 모바일 생방송에 필요한 순발력과 실시간 소통능력 등을 주로 평가하며, 생방송 미션 심사 시 실시간 고객 참여 투표도 반영된다. 상금은 1등(1500만원)과 2등(500만원)에게 수여하며, 최종 우승자에게는 1년간 쇼크라이브에서 프리랜서로 활동 기회도 제공한다.

이화겸 CJ ENM 오쇼핑부문 모바일라이브팀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모바일 쇼핑 환경에 따라 젊은 고객을 확보할 모바일 커머스형 인재들이 필요한 때”라며 “올해부터 쇼크오디션을 연2회로 확대해 커머스형 크리에이터를 발굴∙육성하고, 쇼크라이브 방송 시간도 전년비 300% 확대 운영해 차별화된 모바일 쇼핑 콘텐츠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Posted by 사용자 SMC 에디토리얼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 255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