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CJ문화재단이 풍성한 재즈 선율로 경자년 새해 공연 시리즈의 포문을 연다. 10일 오후 8시에는 Tune Up Jazz Stage ‘Mike Moreno Quartet(마이크 모레노 퀄텟)’, 11일 오후 7시에는 ‘김태현 Debut 비상(飛翔)’이 각각 CJ아지트 대학로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재즈 뮤지션들을 위한 자리, 다양한 공연 지원

▲ CJ문화재단 Tune Up Jazz Stage 공연 포스터


CJ문화재단은 다양한 대중문화 분야의 젊은 창작자들을 발굴∙육성하고, 특히 CJ음악장학사업을 통해 해외에서 음악을 공부하는 한국 유학생들의 글로벌 무대 도전까지 지원하고 있다. ‘Tune Up Jazz Stage’는 그런 CJ문화재단이 문화 생태계 다양성 구축 차원으로 진행하는 공연 시리즈 중 하나이다. 

재즈는 세계 대중음악시장의 대표적 장르로서 오랜 시간 사랑받아왔음에도 불구, 한국에서는 여전히 대중 인지도가 낮은 편이다. 이에 CJ문화재단은 2016년부터 버클리 음대와 협업해 국내외 정상급 재즈 뮤지션 또는 신인 뮤지션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양질의 재즈 공연을 꾸준히 개최해 오고 있다.  


천재 기타리스트부터 드럼 신동의 데뷔무대까지

이번 ‘Tune up Jazz Stage’는 10일 마이크 모레노 퀄텟과 11일 드럼 신동 김태현 군의 데뷔 무대로 이틀 연달아 관객들을 만나게 된다.

마이크 모레노, 니타이 허시코비츠, 조슈아 크럼블리, 조나단 바버가 뭉친 마이크 모레노 퀄텟은 드럼, 피아노, 베이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며 그 실력을 인정받은 뛰어난 재즈 뮤지션들의 오랜 경험과 내공을 공유한다. 마이크 모레노는 데뷔 앨범이 뉴욕타임즈 Top10 재즈 앨범에 선정되고 자작곡 ‘Another Way’가 아이튠즈 최고 앨범 중 하나로 선정된 바 있으며, 뛰어난 음악성을 바탕으로 그래미 어워즈에 세 차례 노미네이트 된 최고의 재즈 기타리스트이자 작곡가다. 

신동 드러머와 국내외 스타플레이어들의 컬래버레이션인 ‘김태현 Debut 비상(飛翔)’ 콘서트는 버클리 음대 졸업 후 CJ음악장학사업 대학원 부문 음악장학생으로 선발돼 뉴잉글랜드 콘서바토리(NEC)에서 석사 과정 중에 있는 김태현의 첫 단독 콘서트다. 

2011년 tvN<코리아 갓 탤런트>에 출연해 드럼 신동으로 이름을 알린 김태현 군은 2014년 연 2만 달러 장학금 제안을 받으며 버클리 음대 빈트랙 과정 최연소 합격, 2015년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에 최연소 합격했다. 양악과 국악의 균형을 위해 두 명문 음악 학교 진학을 택한 그는 2015년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세계인들에게 대중적인 드럼을 통해 세계에 국악을 알리고 싶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11일 공연에서 김태현 군은 KBS<K-SORI 악동>, JTBC<미라클 코리아> 등 다양한 TV 프로그램에 출연한 용하정 양과 함께 국악과 재즈를 콜라보한 ‘아리랑’과 ‘사랑가’를 선보일 예정. 용하정 양은 박동진 판소리대회 최우수상, 고창 판소리 왕중왕대회 장원, 전주 국악대전 장원 등을 수상하며 차세대 국악인으로서 놀라운 성장을 보여주고 있는 신예다.

또한 황호규, 케빈 해리스, 제이슨 팔머, 잭 오슬랜더와 같은 세계적 재즈 뮤지션들도 함께 무대에 올라 김태현의 데뷔 무대를 지원 사격한다. 버클리음대, 로욜라 음악대학원, 텔로니어스 몽크 협회 연주자 과정을 이수한 베이스의 황호규 호원대학교 실용음악과 교수는 지난해 한국대중음악상 ‘베스트 재즈앨범 연주상’을 수상한 대한민국 대표 재즈 베이시스트다. 뉴욕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케빈 해리스 버클리음대 피아노과 교수는 텔로니어스 몽크, 찰리 파커, 쿠바의 전통 음악과 현대 음악을 독특하게 조합하는 천재 피아니스트로 이름을 알렸다. 버클리 음대와 NEC에서 강의하는 제이슨 팔머는 허비 핸콕, 지미 스미스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협업하며 미국에서 주목받는 그레이스 켈리 퀸텟의 멤버다. 보스턴에서 연주와 음악 교육 활동 중인 잭 오슬랜더는 보스턴의 유서 깊은 재즈클럽 월리스 카페 재즈 클럽에서 재즈 오케스트라를 이끌고 있다. 

각 아티스트들의 무대가 끝난 뒤에는 음악과 악기를 주제로 고민, 지식, 경험을 진솔하게 나눌 수 있는 세션이 진행된다. 관객들에게는 Q&A시간을 통해 아티스트들과 연주하고 코멘트도 받을 수 있는 기회까지 마련돼 더욱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CJ문화재단, 지원사업 통해 음악 생태계 활성화 힘쓸 것

CJ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재즈 스테이지는 그동안 국내에서 보기 어려웠던 글로벌 뮤지션들의 귀한 무대로 관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CJ문화재단은 젊은 창작자들의 꿈지기로서 다양한 지원사업을 통해 음악 꿈나무들에게 디딤돌이 되고 양질의 공연 기획을 통해 국내 음악 생태계 활성화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Tune Up Jazz Stage ‘Mike Moreno Quartet(마이크 모레노 퀄텟)’과 ‘김태현 Debut 비상(飛翔)’의 티켓 가격은 5만 원이며, 학생 할인 시 3만5천 원이다. 멜론 티켓 홈페이지 내 ‘Tune Up Jazz Stage 〈Mike Moreno Quartet〉’, ‘Tune Up Jazz Stage 〈김태현 Debut “비상(飛翔)”〉’ 공연 안내를 통해 예매 및 상세 문의가 가능하다.

Posted by 사용자 SMC 에디토리얼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30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 178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