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CJ제일제당은 지속가능경영 국제보고 기준인 GRI 스탠다드에 맞춰 경제적 사회적, 환경적 활동의 주요 성과를 담은 '2019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2일 밝혔다.


‘건강과 안전’, ‘지속가능 환경’ 핵심 공유가치, 지속가능경영 목표 담아

▲ 지속가능경영보고서 책자들고 있는 모습


CJ제일제당이 지난해 지속가능경영 성과와 올해 전략 및 목표를 담은 ‘2019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Nature to Nature’를 발간했다고 22일 밝혔다. ‘Nature to Nature’는 CJ그룹의 사업보국’(事業報國) 철학을 토대로 ‘자연에서 소비자 식탁, 다시 자연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체계를 실현하는 이번 보고서의 핵심 지향점이다.

CJ제일제당 강신호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 고조와 수출 감소, 소비심리 위축 등 전례 없는 어려움 속에서 기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과 사회 환경적 책임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면서 “올해 지속가능경영을 위해 △고객 건강과 제품 안전 △지속 가능한 환경의 두 가지 공유가치 창출을 최우선 목표로 삼겠다”고 밝혔다.


친환경 패키징으로 CO2 978톤 감축 등 자연친화성과

▲ 지속가능경영보고서 책자


보고서에는 △고객 건강과 안전을 위한 노력(친환경 원재료 60만톤 구매 등) △환경친화적 변화(친환경 패키징 사용으로 CO2 978톤 감축 등) △글로벌 성과(해외 바이오 생산기지 11개 구축 외) 등 국내외 전 사업장에서 거둔 성과도 소개됐다.

무엇보다 최근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친환경에 대한 성과가 도드라졌다. 지난해 햇반 및 양념장 용기, 기능성 필름 등에 사용되는 약 551톤의 플라스틱 원료를 절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자동차 약 3,673대 생산분에 해당하는 규모다. (1대 생산 시 플라스틱 사용량 약 150kg) 또한 자원 순환 활동으로 연간 약 722톤의 폐기물을 절감했다고 밝혔다.

또한 CJ제일제당은 이슈별 성과와 별개로 기업평가에서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경제 및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관점의 성과를 정리해 이해관계자들이 회사의 노력을 다각도로 평가하고 공감하도록 했다.


온라인에 최적화된 전달 방식 ‘내비게이터’, ‘인터랙티브 PDF’ 등 적용

특히 이번 보고서는 온라인 가독성과 정보 전달력을 높이기 위한 최적의 방식을 도입했다. 인포그래픽 위주의 디자인과 가로형 구성을 채택했으며, 전체 목차를 한눈에 알아봄과 동시에 원클릭으로 원하는 주제와 정보에 빠르게 접근할 수 있는 ‘내비게이터’를 삽입했다. 또한 클릭하면 관련 정보의 웹사이트로 바로가기가 가능한 ‘인터랙티브 PDF’를 적용했다. 

CJ제일제당 지속가능경영보고서는 회사 홈페이지(www.cj.co.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오는 30일에는 영문판을 발간해 해외 이해관계자들과도 소통의 폭을 넓힐 방침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성과, 향후 목표에 대해 투명하게 공개하고 소통하기 위해 2013년부터 해마다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면서 “명확한 미래 비전과 목표 아래 회사와 이해관계자가 함께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J제일제당은 국내 식품업계에서는 유일하게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 Asia-Pacific 지수에 5년 연속 편입됐으며, 공정거래위원회와 동반성장위원회로부터 상생 생태계 조성 활동을 높이 평가 받아 4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Posted by 사용자 SMC 에디토리얼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86 187 188 189 190 191 192 193 194 ··· 314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