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육즈비들~~ 드루와~ 또옭!”을 외치며 육해공 음식들을 모조리 숯불에 구워 먹고 술까지 시원하게 기울이는 천상 푸드크리에이터 산적 TV 밥굽남(이하 ‘밥굽남’). 먹는 모습만 봐도 구독과 좋아요를 누를 수밖에 없는 마성의 그가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바로 자신의 이름을 건 ‘밥굽남 스테이크’다. 다이아 티비 농가상생 프로젝트 2탄으로 강원도 홍천의 한우를 알리고자 나선 그를 만나기 위해 영상에서만 봤던 통나무 식탁에 앉았다.


농가상생 프로젝트 2탄 시작은 그의 아이디어?

▲ 안녕하세요! 푸드크리에이터 산적TV 밥굽남입니다.▲ 안녕하세요! 푸드크리에이터 산적TV 밥굽남입니다.


밥굽남 님은 약 93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푸드 크리에이터이기 이전에 농축산인이었다. 2002년 10월, 강원도 홍천에 온 그는 콩, 메밀 등을 심고 수확하며 땀의 소중함을 여실히 느꼈다. 직접 소도 키우며 축사 운영도 해보는 등 농축산업을 고루 경험했다. 그가 다양한 고기를 맛있게 구우면서도 주요 부위와 맛, 먹는 방법 등을 상세히 말할 수 있는 건 그의 과거 이력 덕분이다.

푸드 크리에이터로서 왕성한 활동을 하는 그는 구독자들에게 어떤 즐거움을 줄지 매번 고민하는 동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위해 어떤 일을 하면 좋을지 계속 생각해왔다. 홍천의 좋은 농축산물을 더 많은 이들에게 알리고, 이를 통해 농축산인들의 수익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라고 있었던 것. 그는 지난 2018년 7월 31일 채널에 업로드 한 ‘오이 그냥 흔한 오이가 아니야!! 토종오이다!'를 언급하면서 우리 식탁으로 오는 농수축산물들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이것이 자신의 초심이라고 설명했다.


▲ 다이아 티비와 미팅 시 농가상생 프로젝트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밥굽남 님▲ 다이아 티비와 미팅 시 농가상생 프로젝트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있는 밥굽남 님


이 연장선상으로 발전된 것이 농가상생 프로젝트 2탄 ‘밥굽남 스테이크’이다. 올해 2월 밥굽남 님은 다이아 티비와의 업무 미팅 시 홍천지역 2등급 한우에 대한 대중들의 인식개선과 드라이에이징 스테이크 대중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사회적 기업 ‘사랑말한우영농조합’을 소개했다. 홍천에서 손님이 왔을 때 꼭 대접하는 것이 한우일 정도로 지역 내 귀한 음식이라는 점에서 이런 좋은 상품을 더 많은 분께 알리고 싶다는 의견을 준 것. 이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인 다이아 티비와 발 빠른 준비작업이 시작됐다.


맛과 가치를 담은 ‘밥굽남 스테이크’

다이아 티비의 농가상생 프로젝트는 어려운 상황에 놓인 농가를 도와주기 위한 목적으로 푸드 크리에이터, 식품 공장, 다이아 티비의 인플루언서 커머스 쇼핑몰 ‘다이아 마켓(DIA Market)’ 등 자체적으로 농가를 위한 소비 촉진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기획한 것이다. 첫 포문을 연 것이 바로 ‘애주가TV참PD’를 주축으로 밥굽남 님도 참여한 고양시 ‘얼갈이 열무 김치’였다. 농가를 돕는다는 취지로시작한 이 프로젝트는 ‘참 착한 김치’라는 이름으로 완성된 열무 김치가 5시간 만에 총 3천 세트 완판이라는 기록을 세우는 등 소비자들도 농가를 돕는다는 의미를 담아 지갑을 열었다.


▲ 드라이에이징 공법을 사용해 육질은 연하고 풍미를 더한 '밥굽남 스테이크'▲ 드라이에이징 공법을 사용해 육질은 연하고 풍미를 더한 '밥굽남 스테이크'


이 좋은 기운을 이어받아 프로젝트 2탄으로 기획한 ‘밥굽남 스테이크’는 평균 30개월 안에 도축하는 숫소 거세우(牛) 보다 두 배 많은 60개월이 넘어 2등급으로 분류되는 암소 한우가 주재료다. 이 한우는 60개월 이상 되어 거세우보단 질기지만 육질의 풍미가 좋은 게 장점. 밥굽남 님은 풍미는 살리고 육질은 연하게 만들기 위해 ‘드라이에이징’을 공법을 사용한 사랑말한우영농조합의 노력이 빛을 봤으면 하는 바람에서 이 프로젝트를 참여했다고 거듭 강조했다.


▲ 한우암소 드라이에이징 스테이크의 첫 시작인 축사를 방문한 밥굽남 님▲ 한우암소 드라이에이징 스테이크의 첫 시작인 축사를 방문한 밥굽남 님


이 스테이크를 더 널리 알리기 위한 첫 시작은 바로 콘텐츠였다. 단순히 먹방 리뷰가 아닌 농가 상생의 의미를 살릴 수 있는 콘텐츠이기를 바랐다. 그래서 탄생한 것이 바로 ‘산적 스테이크하우스’였다. 총 네 편으로 제작된 이 콘텐츠에서는 상품이 어떻게 생산되어 고객들에게 제공되는지 전 과정을 보여줬다. 마지막엔 입짧은 햇님, 시니, 나도 님 등 유명 크리에이터를 초대하는 등 팝업 레스토랑 산적 스테이크하우스를 운영하는 것으로 마무리했다. 특히 입짧은 해님은 겉은 바삭 안은 쫄깃한 게 전혀 2등급 한우라고 믿겨지지 않을 정도로 맛있었다는 평을 남기며 밥굽남 스테이크의 맛에 신뢰도를 높였다.

 


4편 모두 밥굽납 님도 함께 기획과 장소 물색 등을 함께 했으며, 특히 팝업 스테이크하우스 장소도 직접 눈으로 확인하며 선택을 할 정도 열의를 보였다. 그 결과 해당 콘텐츠는 유튜브에서 4편 도합 20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콘텐츠의 힘이 더해서 다이아 마켓에 런칭한 ‘밥굽남 스테이크’는 현재 5차 판매까지 완판! 고객들의 좋은 반응을 이끌고 있다. 밥굽남 님은 좋은 제품을 소개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의미적 소비라는 ‘가치’를 더한 스테이크를 구매해준 많은 분께 정말 고맙다는 말을 잊지 않았다.


어려운 농가에 힘이 되고 싶은 크리에이터!

▲ 홍천군에 농가상생 프로젝트 수익을 기부한 밥굽남 님. 허필홍 홍천군수와 한 컷!▲ 홍천군에 농가상생 프로젝트 수익을 기부한 밥굽남 님. 허필홍 홍천군수와 한 컷!


물론 첫 술에 배부를 수는 없다. 밥굽남 님은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조금 더 적극적으로 하지 못한 것에 아쉬움을 표했다. 아이디어를 내고 기획에 참여한 당사자로서 보다 채널을 통해 드라이에이징 스테이크의 장점과 맛, 그리고 의미를 더 정확하고 확실하게 알리지 못한 게 마음에 걸린다고. 이를 위해 조만간 밥굽남 스테이크르 먹방 콘텐츠를 계획중이라 밝혔다. 여기에 자신과 육즈비의 이름으로 홍천군에 농가상생 수익을 기부하기도 하며 좋은 일에 동참했다. 다이아 티비 또한 소비자들에 최상의 상품을 제공하기 위해 퀄리티 체크와 상품 리스크를 줄이는 데 공을 들이고 있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어려운 농가 사정이 더 어려워진 상황에서 밥굽남 님은 지인들의 힘들어하는 모습을 가까이에서 지켜보며 매번 안타까워한다. 농업, 축산업에 종사하는 이들의 가치는 말로 표현할 수 없다는 그는 이들이 없으면 우리 식탁에 먹거리가 나오지 않기에 더더욱 농축산인들이 잘 살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한다. 이번 농가상생 프로젝트가 좋은 시작의 의미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도 이 때문이다.


▲ 올 여름, '밥굽납 스테이크'에 이어 '홍천군 남면 친환경 유기농 찰옥수수'를 준비중이다.▲ 올 여름, '밥굽납 스테이크'에 이어 '홍천군 남면 친환경 유기농 찰옥수수'를 준비중이다.


프로젝트의 연속성을 위해 그가 준비할 농산물은 ‘홍천군 남면 친환경 유기농 찰옥수수’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인정한 전국 옥수수 생산량 1위가 바로 홍천일 정도 생산량이 가장 많은 곳이다. 하지만 판로가 불안정하고 다양하지 못해 생산자들은 행복보다 걱정이 앞선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밥굽남 님은 다음 농가상생 프로젝트를 유기농 찰옥수수로 정하고 다이아 티비를 통해 선계약을 마무리, 농가의 걱정을 덜어줬다. 이미 팔릴 곳이 정해졌으니 옥수수 농가들은 미소를 지으며 더 열심히 일한다는 후문도 전했다.

푸드 크리에이터인 동시에 농축산인인 밥굽남 님은 앞으로 홍천을 넘어 전국에 있는 청년 농업인들을 위해 농축산물 및 판로 개척 홍보에도 힘쓸 예정이다. 당연히 그에 따른 수익금은 그 지역 농업인들에게 환원할 계획. 받은 만큼 돌려주는 게 맞다고 생각하는 그는 크리에이터 활동을 하면서 농가상생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펼칠 것이라고 말한다.




크리에이터를 하면서 많은 사랑을 받았는데, 이제 농가상생 프로젝트를 통해 그 사랑을 돌려드려야 한다고 생각해요.

앞으로 육즈비들과 착한 영향력을 많이 선사할 예정이니 지켜봐 주시고, 우리 농축수산물도 많이 사랑해주세요!



인터뷰를 하면서 크리에이터 관련 이야기가 주를 이루는 듯 했지만, 농가의 어려움을 어떻게든 알리고, 발전하기 위해서는 어떤 노력을 해야 하는지에 대한 설명을 쭉 이어 나갔던 밥굽남 님. 우리나라 농축수산물을 먹는 사람으로서 산적TV 밥굽남 채널 구독자의 한 사람으로서 ‘좋아요’를 꾸~욱 눌러주고 싶었다. 받은 만큼 돌려줘야 한다는 그의 생각처럼 앞으로 농가상생 프로젝트 ‘농가덕상’이 계속해서 이어나가길 희망한다.

Posted by 사용자 SMC 에디토리얼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 271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