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뉴스룸

대한민국 패션 1번지 동대문이 CJ몰로 들어왔다!




이제는 국내 뿐 아니라 한국을 찾는 외국 관광객들에게도 필수 코스가 된 패스트 패션의 메카 동대문.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상품을 발 빠르게 내 놓아 많은 젊은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지만, 도매 위주로 거래되고 있어 일반 소비자들이 개별 구매하기는 쉽지 않다는 것이 단점이죠. 이런 가운데 동대문 의류 도매상가의 따끈따끈한 신상을 온라인으로 보다 편리하고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길이 열려, 동대문을 사랑하는 젊은이들의 많은 관심을 모을 것으로 보입니다. 

CJ몰(바로가기)이 동대문 의류 도매상가 ‘맥스타일(Maxtyle)’과 제휴를 맺고, 6월부터 맥스타일의 300여 개 브랜드, 1만여 개의 상품을 온라인 독점으로 공급합니다.  

맥스타일은 동대문 상권의 흥인, 덕운 상가를 재건축해 작년 10월 문을 연 패션 전문 도매상가로, 현재 300여 개의 도매 점포가 입점해 있으며, 연내 800여 개까지 확장될 예정에 있는데요. 각 점포들은 직접 상품을 기획, 디자인하는 것은 물론 생산까지 논스톱으로 진행함으로써, 고객에게 가장 최신의 트렌드를 반영한 새로운 상품들을 어느 곳보다도 빠르게 선보이고 있습니다. 

맥스타일의 이번 CJ몰 입점은 도매상가 차원에서 진행하는 최초의 B2C 모델이라는 점에서 판매자와 소비자 양쪽 모두에게 그 의미가 클 것으로 보입니다. 

동대문은 명실공히 국내 최대의 의류 생산 기지임에도, 그간 재래 시장의 특성 상 개별 점포가 자체 온라인몰을 운영하거나, 오픈마켓 등에서 소량의 상품 판매를 진행하는 것을 제외하고 본격적인 온라인 진출은 거의 이뤄지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죠.

이번 CJ몰 입점으로 의류 도매상들은 온라인에까지 입지를 넓힘으로써 더욱 많은 잠재 고객층을 확보할 수 있게 됐으며, 소비자들은 여러 단계의 중간 소매상을 거치지 않고 도매 상품을 구매함으로써, 시중가 대비 30~40% 저렴한 가격에 쇼핑하는 즐거움을 누릴 수 있습니다. 또한 개별 점포에서 운영하는 쇼핑몰과는 달리 맥스타일 상가 내 다양한 점포들의 상품을 한 자리에서 살펴보고 묶음 배송으로 구매할 수 있게 돼, 더욱 편리한 패션 상품 쇼핑이 가능해졌답니다. 

CJ몰 e-패션사업팀 강형주 팀장은 “이번 맥스타일과의 제휴를 통해 CJ몰은 더욱 다양하고 차별화된 패션 상품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됐을 뿐 아니라, 패션 산업에 종사하는 중소 상인들에게 훌륭한 고객 접점을 제공하는 판로 제공자로서의 역할도 겸하게 될 것”이라며, “향후 맥스타일 내 도매 점포들과 연계하여 CJ몰 단독 상품을 기획 및 생산, 판매하는 방안도 검토중”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CJ몰은 맥스타일의 온라인 단독 입점 기념으로 오는 6월 12일까지 고객 사은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CJ몰 내 맥스타일 전 상품에 대한 무료 배송 서비스를 실시하며, 브랜드별 최고 20% 할인 쿠폰도 제공합니다. 맥스타일 상품 10만 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CJ몰 사은포인트인 ‘캔디’ 5,000개를 함께 증정합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1608 1609 1610 1611 1612 1613 1614 1615 1616 ··· 161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