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뉴스룸

CJ, 추석 송편 5만개 나눈다

 


CJ그룹(회장 이재현)이 추석을 맞아 전국의 500여 개 공부방 아동 1만 5,000 여 명에게 송편 5만개와 동그랑땡·갈비찜·잡채 등 명절음식을 나눕니다. 임직원들이 직접 공부방을 찾아 어린이들과 명절 전통놀이도 즐기고 직접 음식을 함께 만들며 따뜻한 정을 나누는 시간도 함께 가집니다. 

 CJ나눔재단은 소외아동 교육지원 온라인기부프로그램 ‘CJ도너스캠프’를 통해 전국 250여 개 공부방 7,000 여명의 아동들에게 5만개의 송편을 나눕니다. 추석 대표 음식인 송편 외에도 갈비와 잡채를 함께 지원해 공부방 아동들이 다채로운 명절 음식을 맛볼 수 있게 하는데요. CJ도너스캠프는 기부자들의 후원금과 동일한 금액을 후원금으로 기부해‘기부 문화 확산’에 힘쓰고 있는데요. 명절에 상대적으로 소외 받는 아동들에게 그 동안 명절음식을 꾸준히 지원해왔답니다.

CJ제일제당(대표이사 김철하)도 명절 대표 먹거리인 ‘CJ 동그랑땡’제품을 공부방에 보내주기로 했습니다. 전국의 공부방 200여곳 6,000여명의 아동들이 먹을 수 있는 분량입니다.

CJ E&M 넷마블(부문대표 조영기)은 임직원들이 직접 공부방을 찾아가 ‘송편 빚기’와‘모형 비행기 만들기’를 하며 어린이들과 따듯한 명절의 정을 나눕니다. 이와 함께 지난해부터 실시해 온 ‘명절 선물 경매’를 올해도 진행한다. ‘명절 선물 경매’는 업무상 받은 명절 선물을 사내 경매를 통해 되파는 사내 행사로 경매 수익금은 전액 지역 공부방에 기부합니다.

CJ헬로비전(대표이사 변동식)은 전국 영업 조직과 결연을 맺은 공부방 10곳을 방문해 함께 송편을 빚고 추석 민속 놀이를 하는 것으로 따뜻한 명절을 보낼 계획입니다.
 
CJ푸드빌(대표이사 김의열)은 전국 66개‘빕스’매장에 2,000여명의 아동들을 초청해 식사를 제공합니다.

한편, 이번 CJ그룹의 ‘송편 나누기’는 공부방 아동들이 직접 명절 음식을 만드는 요리 수업 형태로 진행됩니다. 음식을 만드는 과정을 통해 정서적·교육적 효과도 함께 얻을 수 있기 때문인데요. CJ는 단순 물품 지원보다는 공부방 아동들이 다양한 학습 기회를 체험할 수 있도록 교육적 지원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이는 미래 인재 육성이 국가와 사회에 가장 필요하며 이를 위해 기업이 기여해야 한다는 ‘인재제일’ ‘사업보국’ 경영철학에 따른 것입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2686 2687 2688 2689 2690 2691 2692 2693 2694 ··· 2727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