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13일 미국 현지서 한식체험, 한류스타 콘서트 등이 포함된 ‘KCON 2012’ 페스티벌에 참여

 비비고 푸드트럭, 뚜레쥬르 빵마차에서 비빔밥, 빵과 쿠키 등 판매, 불티난 듯 팔려나가 




CJ푸드빌의 비비고와 뚜레쥬르가 미국 현지 한류 페스티벌서 한국의 비빔밥과 빵을 선보이며 한국 식문화를 널리 알리는 외교관 역할을 톡톡히 했습니다.


CJ푸드빌은 미국 현지시각으로 10월 13일 미국 캘리포니아 어바인(Irvine CA)에 소재한 버라이존 와이어리스 앰퍼시어터(Verizon Wireless Amphitheatre)에서 한류를 대표하는 컨벤션 성격의 'KCon 2012' 페스티벌에 참여, 비비고의 비빔밥과 떡꼬치 등 한식부터 뚜레쥬르의 빵과 쿠키 등을 판매했습니다.




'KCON'은 '한류의 모든 것'을 집중적으로 다루는 최초의 컨벤션이에요. 미국 내 한류 팬들이 더욱 즐겁게 K팝을 즐길 수 있도록 K팝 아티스트 및 전문가들과 비용 부담없이 교류할 수 있는 자리를 제공합니다. 한류스타 콘서트는 물론 팬미팅 및 싸인회를 비롯해 댄스경연대회, 팬클럽 워크샵 등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미국내의 한류팬들에게 소중한 체험 기회를 제공했습니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저녁 늦게까지 이어진 대규모 행사에 총 16,000명이 방문, 비비고와 뚜레쥬르가 준비한 음식 3,000개가 모두 팔려 매진을 기록하는 등 높은 호응을 보였는데요. 비비고는 떡꼬치와 호떡, 미니 비빔밥을 선보여 현지인들과 한국 교민들에게 많은 선택을 받았으며 뚜레쥬르는 앙금빵과 쿠키 등에 걸그룹 ‘포미닛’의 사진을 두른 포미닛빵을 판매해 행사 분위기를 돋우며 한류 팬들에게 날개 돋친 듯 팔려 나갔답니다. 


이것이 바로 포미닛빵!


행사장에서 만난 미국인 토마스(Tomas)씨는 “한류 행사가 대부분 단발성 콘서트로 끝나버리는데, 이번 페스티벌은 팬들이 다양하게 참여할 수 있게 구성된 점이 좋았다”며 “특히 친구들과 함께 한국 음식과 한국의 빵을 처음 맛보았는데 매우 매력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CJ푸드빌은 현재 미국내에서 비비고 3개점, 뚜레쥬르 18개점을 전 세계 10개국에 진출해 총 112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데요. 한국의 식문화가 널리 알려질 때 진정한 한류가 완성되는 것 아닐까요? CJ푸드빌은 한류(韓流)의 물결이 파도(K-Wave)가 되어 세계를 대표하는 문화(K-Culture)가 될 때까지 한국의 맛을 제대로 해외에 알리는 노력을 계속할 것입니다. 



Posted by CJ JOY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2523 2524 2525 2526 2527 2528 2529 2530 2531 ··· 308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