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20일, 26일 美 뉴욕 플러싱 유니온 ∙ 뉴저지 팰리사이드 파크 핵심상권에 잇따라 오픈

2013년 美 베이커리 시장 공략의 주요 거점 완성

 

 

CJ푸드빌 프랜차이즈 베이커리 브랜드 뚜레쥬르가 미국 뉴욕과 뉴저지에 잇따라 매장을 오픈하며 2013년 미국 내 사업 확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재료부터 다른 건강한 베이커리’ 뚜레쥬르는 12월 20일과 26일 일주일 간격으로 미국 뉴욕의 플러싱 유니온과 뉴저지의 팰리사이드 파크에 각각 매장을 열었는데요. 뚜레쥬르 플러싱 유니온점은 뉴욕 플러싱(Flushing) 지역에서 유동인구가 가장 많은 메인 스트리트(main st.) 지하철역 인근 교차로 단독건물에 약 80여 평 규모로 자리잡은 대형 매장입니다. 또한 뚜레쥬르 팰리사이드 파크점(Palisades Park)은 뉴저지 최대 한인타운이자 인근에 주요 오피스시설 및 쇼핑센터가 공존하는 핵심 상권에 약 70평 50석 규모로 자리잡았습니다.

 

 

 

뚜레쥬르 플러싱 유니온점

두 매장 모두 프리미엄 카페형 베이커리로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편안한 서비스, 다양한 제품을 갖췄으며 상권 또한 유동인구가 많은 대로변이라 브랜드를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데요. 이번 매장은 미국 내 20, 21번째 매장으로 본사 직접 진출이 아닌 가맹점 형태로 오픈했습니다. 뚜레쥬르는 지난 2010년부터 미국 내에서 가맹 사업을 시작, 가맹사업 전개 전보다 높은 수익을 보이는 등 안정적으로 사업을 전개해 나가고 있답니다.


뚜레주르 유니온점과 팰팍점 모두 기본적으로 입지가 매우 훌륭해 향후 동부 프랜차이즈 사업에 있어 매우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는데요. 미국 내 불고 있는 한류와 웰빙 열풍을 볼 때 뚜레쥬르의 최강점인 ‘재료부터 다른 건강한 베이커리’ 콘셉트를 내세우면 내년에는 미국 시장에서도 괄목할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뚜레쥬르는 현재 미국, 중국,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 캄보디아에 진출해있는데요. 2004년 5월 미국 LA로 글로벌 사업의 첫 테이프를 끊었고, 이어 2005년 중국 베이징에 매장을 오픈했답니다.


2007년에는 국내 베이커리 브랜드 최초로 동남아시아(베트남)에 진출했으며 2010년 12월 베이커리 업계 최초로 필리핀 현지 리테일 기업과 마스터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 필리핀 마닐라에 매장을 오픈하고 잇따라 캄보디아, 말레이시아 기업과도 마스터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 올해(2012년) 캄보디아 수도 프놈펜에 매장을 오픈했습니다.


뚜레쥬르의 글로벌 사업 중 가장 빠른 성장을 보이고 있는 곳은 베트남이에요. 올해 뚜레쥬르는 베트남 내 29개 매장을 오픈하며 매출과 매장 수 기준 1위를 달성했습니다. 뚜레쥬르는 이 여세를 몰아 2013년 동남아시아는 물론 미국과 중국 등지에서도 사업 확장에 박차를 가할 계획입니다. 

 

 

Posted by CJ JOY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2382 2383 2384 2385 2386 2387 2388 2389 2390 ··· 3028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