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국내 확장자제 선언한 뚜레쥬르, 브랜드 수출 및 상해 진출로 2013년 글로벌 청사진 완성

 국내 베이커리 브랜드 최초 中 사천성지역 기업과 마스터프랜차이즈(MF) 계약 체결

 직접 진출로 상해에 첫 매장 오픈, 민항구 핵심상권으로 브랜드 홍보 효과 기대

 


골목상권 보호를 위해 국내 매장 확장자제를 선언한 뚜레쥬르가 동종 업계 처음으로 중국 사천성지역 진출을 위한 마스터프랜차이즈(이하 MF) 계약을 체결하는 것은 물론 상해 1호점을 오픈, 중국 전역을 공략하며 글로벌 사업 확장에 속도를 더합니다.



CJ푸드빌이 운영하는 ‘재료부터 다른 건강한 베이커리’ 뚜레쥬르는 중국의 사천성성도복덕락찬음관리유한공사(四川省成都福德乐餐饮管理有限公司, 이하 복덕락유한공사)와 MF 계약을 체결하고 상해 민항구 훙첸루 지역에 1호점을 오픈했습니다. 

 


중국 북경에서 열린 MF 체결식에는 CJ푸드빌 허민회 대표와 복덕락유한공사의 모회사인 사천자동차운수성도공사의 양웨이민 동사장, 허진 부총경리 등 양사 관계자가 참석했습니다. 복덕락유한공사의 모회사인 사천자동차운수성도공사는1950년에 설립되어 운송, 외식, 관광, 부동산사업 등을 운영중인 기업으로, 60여 개의 계열사와 자회사 및 지분회사를 소유하고 있습니다.


이날 MF 체결식에 참석한 양웨이민 동사장은 “북경에서 운영 중인 프리미엄 베이커리 뚜레쥬르를 보고 성공에 확신이 들어 이번 계약을 진행하게 됐다”며 “중국 사천성지역에서 향후 5년 내 100개 이상 매장을 오픈하고 뚜레쥬르를 최고의 브랜드로 성장시키는 데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뚜레쥬르는 복덕락유한공사와의 이번 계약을 통해 중국 사천성지역 내 뚜레쥬르 운영 권한을 제공하면서 매장 출점 및 매출에 따른 로열티를 받게 됩니다. 


이번 계약은 국내 베이커리 브랜드로는 첫 중국 MF 체결이라는 데 의미가 큰데요. 뚜레쥬르는 국내에서 이미 확장자제를 선언한 만큼 2013년부터는 해외사업에 더욱 집중해 국내 토종브랜드를 글로벌 No.1 브랜드로 멋지게 키우는 모습을 꼭 보여드리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뚜레쥬르 상해 1호점은 뚜레쥬르 본사 직접 진출을 통해 이뤄졌는데요. 상해 민항구 훙첸루 지역의 핵심상권인 훙징탠띠 쇼핑몰 1층에 자리잡았으며 약 60여 평 규모의 카페형 베이커리 콘셉트로 꾸몄습니다. 훙징탠띠 쇼핑몰은 유동인구가 많은 것은 물론 고소득층 주거단지와 인접해있어 상해 첫 뚜레쥬르 매장으로서 브랜드 인지도 상승 및 매출 안정화가 초기에 이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뚜레쥬르 관계자는 “이번 상해 직접 진출 및 사천성지역 MF 체결을 통해 뚜레쥬르의 중국 사업 확장을 위한 발판이 단단해졌다”며 “2013년 기 진출해있는 중국 북경은 물론 상해와 사천성지역 등 중국 전역에 마스터프랜차이즈, 직접진출 등 다양한 방법으로 매장 오픈에 가속도를 낼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CJ푸드빌이 운영하는 뚜레쥬르는 2004년 미국, 2005년 중국 진출에 이어 2007년 베트남, 2011년 인도네시아 진출 및 필리핀, 말레이시아, 캄보디아와 국내 베이커리 브랜드로서는 최초로 MF 계약을 체결해 현재 전세계 7개국에 진출해 있습니다.



Posted by CJ JOY

댓글 0

댓글쓰기

이전 1 ··· 2374 2375 2376 2377 2378 2379 2380 2381 2382 ··· 3024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