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CJ E&M Mnet은 국가대표 오디션 <슈퍼스타K5> 참가자 접수를 3월 7일 (목) 0시부터 시작합니다.





ARS 1600-0199번으로 1세부터 99세까지 남녀노소 누구나 <슈퍼스타K5> 1차 예선에 지원할 수 있습니다. ARS 안내에 따라 개인과 단체를 선택하고, 이름과 나이를 입력한 후 주어진 시간 동안 노래를 부르면 응모가 완료됩니다. 접수 첫 날 지원자가 일시에 몰릴 것을 대비해 회선을 증설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는데요. 4월부터 7월까지 지역 예선을 거친 후 8월부터 <슈퍼스타K5> 본 방송을 시작한다고 올 한 해 일정도 함께 공개합니다.



특히 이번 <슈퍼스타K5>는 Mnet 이선영 PD가 새롭게 메가폰을 잡아 많은 변화가 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데요. 이선영 PD는 지난 해 Mnet ‘쇼미더머니’를 기획 연출하며 오디션 프로그램에 또 하나의 파란을 일으킨 킨 바 있답니다. 이선영PD는 음악적 깊이를 담아낸 프로그램들은 물론 패션, 트랜드, 스타리얼리티를 담은 프로그램도 담당하며 폭넓을 연출력을 선보여왔습니다.



슈퍼스타K는 지난 4년간 대한민국 음악계를 들썩거리게 만든 수많은 스타를 배출해 낸 산소 탱크 같은 오디션인데요. 올해도 음악 산업에 실질적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아티스트를 발굴할 수 있는 새로운 장치들을 다수 마련할 예정입니다. Mnet은 인재 발굴을 위해 지난 해 육군예선과 같은 '찾아가는 예선' 방식을 대폭 늘릴 계획입니다.


            

한편 지난 2009년 닻을 올린 <슈퍼스타K>는 네 시즌을 거치는 동안 서인국, 허각, 울랄라세션, 버스커버스커, 로이킴 등 걸출한 스타를 배출해내며 대한민국 대표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는데요. 2009년 첫 시즌에 약 71만 명, 2010년 시즌2에 약 134만 명, 2011년 시즌3에는 약 196만 명이 응모했습니다. 지난 해 <슈퍼스타K4>에는 208만여명이라는 대규모 응시자 수를 기록하며 명실상부 국민 오디션의 위용을 뽑냈는데요. 올 봄 새 제작진과 새롭게 출발하는 <슈퍼스타K5>는 어떤 기획과 새로운 참가자로 시청자를 놀라게 할 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Posted by Channel CJ

댓글 1

  • ㅋㄴㅂㄴㅂㄹㅂ

    1세 ㅋㅋㅋㅋㅋㅋ

댓글쓰기

이전 1 ··· 2280 2281 2282 2283 2284 2285 2286 2287 2288 ··· 3023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