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 CJ





대한민국 최고의 모델 서바이벌 프로그램 온스타일 <도전수퍼모델코리아> 시즌4가 1,500여 명의 도전자가 운집한 가운데 화려한 첫 신호탄을 쐈습니다. 지난 9일(토) <도전수퍼모델코리아4>의 첫 번째 오디션이 상암동 CJ E&M 센터에서 진행됐는데요. 이른 아침부터 최고의 모델을 꿈꾸는 지망생 1,500여명이 몰리며 <도수코>가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모델 등용문임을 증명했습니다. 전년 대비 2배 가까이 지원자가 증가한 것입니다. 


이날 치러진 1차 오디션은 서류심사에 합격한 지원자들을 대상으로 진행되었는데요. 현장에서는 지원자들의 실제 키와 몸무게를 꼼꼼하게 확인하는 절차를 거친 후, 간단한 워킹 테스트와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모델에 대한 꿈을 지닌 도전자들은 자신의 개성과 끼를 최대한 발산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며 오디션 현장을 뜨겁게 달궜습니다.





전국 각지는 물론 해외에서 몰려든 천 오백여명의 지원자들은 다양한 외모 만큼이나 나이, 직업, 사연, 지원 동기 또한 각양각색이었습니다. 


13세 최연소 지원자부터, 발레리나, 베이비시터, 카지노 딜러, 공무원 등 다양한 이력의 도전자, 걸그룹 출신, 청각 장애인 등 모델의 꿈 하나로 과감한 도전을 한 이색 지원자들이 눈길을 사로잡았는데요. 뿐만 아니라 몽골, 러시아 등 외국인 지원자는 물론 우즈베키스탄, 태국, 독일, 과테말라, 이탈리아 등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도전자들 또한 <도수코4>에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이날 지원자들은 주어진 짧은 시간 동안 자신의 끼를 발산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했는데요. 너무도 다양한 끼와 우월한 외모, 능력을 갖춘 도전자들이 대거 몰려 앞으로의 심사가 걱정된다는 담당PD님의 하소연까지 살짝 들리네요. ^^





온스타일은 이 날 치러진 오디션을 통과한 1차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카메라 테스트 및 심층 인터뷰 등 2차 오디션을 통해 끼와 잠재력을 다시 한 번 심층적으로 평가할 예정입니다. 총 4차례의 엄격한 심사를 통해 최종 도전자를 선발한 후 오는 4월부터 본격 촬영에 들어가는데요. 첫 방송은 8월로 예정하고 있습니다.





과연 수많은 도전자들 중 어느 분을 방송에서 볼 수 있을까요? CJ E&M센터에 이렇듯 범상치 않은 몸매의 소유자들을 많이 만날 수 있는 날도 흔치 않았던 것 같습니다. ^^ 벌써부터 방송이 기대되네요. 



 



<도전수퍼모델코리아>는 최고를 향한 모델 지망생들의 치열한 경쟁을 담은 미국의 인기 서바이벌 리얼리티 <도전! 수퍼모델(원제 : America’s Next Top Model)>의 오리지널 한국버전. 2010년 9월 선보인 첫 시즌과 2011년 시즌2 모두 높은 인기를 누렸으며, 시즌3 역시 20~30대 여성 시청층의 뜨거운 관심 속에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높은 호응을 얻었습니다. 특히 시즌3에서는 상상을 초월하는 초대형 스케일의 미션과 촬영 규모, 더욱 수준 높은 화보까지 ‘글로벌 모델 서바이벌 리얼리티’다운 재미와 볼거리로 여성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성공적으로 종영했습니다. 대한민국 K-Style을 대표할 새로운 아이콘을 선발하는 <도전수퍼모델코리아4>는 오는 8월 온스타일에서 첫 선을 보일 예정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 씨제이이앤엠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CJ JOY

댓글 1

  • 세비나

    13세가 아니라 14세가 최연소 참가자아니었나요??하아..도수코4가 끝났네요ㅜㅠ

댓글쓰기

이전 1 ··· 1500 1501 1502 1503 1504 1505 1506 1507 1508 ··· 1898 다음